2018.11.07 (수)

김치는 발효식품으로 영양학적측면으로 인정받아 건강식품으로 자리메김 한지 벌써 오랜 시간이 지났다.


무기질 비타민이 풍부한 김치는 젓산균의 의해 정장 작용을 하며  빨강 고추색깔의 아름다움과 매콤한 맛은  식욕을 증진시키는 역할도 한다.


옛 우리 내 선조들은 냉장고가 발달되지 않았지만 겨우내 식량으로 땅속 깊은 곳에 저장고를 만들어 겨울철 비타민 공급원의 큰 역할의 지혜를 볼 수 있다.


고추가 들어 오기전 우리선조들은 요즘 추어탕에 비릿한 맛을 없애기 위해 넣는 매콤한 초피나무의 열매로 매운맛을 넣었다는 기록이 문헌속의 “증보산림경제”에 한국인들은 매운맛을 좋아 했던지 김치에 초피가루를 넣었다고 기록이 되어있다.


김치는  한자의 ‘침채(沈菜)’가 세월 따라 변해서 생긴 단어다.


김치는 바로 만들어 먹는 것절이 부터 중간에 맛나게 익혀먹는 김치 그리고 시어져서 먹지 못할 것 같지만 찌개로 조리하여 더욱 맛나게 먹을 수 있는 방법까지 다양하게 조리법이 발달되여있다.


요즘은 다양한 나라에서도 즐겨먹는 김치관련 요리를 소개하도록 하겠다.

 

김치 소고기 말이찜

재료: 신김치500g 쇠고기민찌150g 다진마늘 1큰술 소금 후추 참기름 깨소금 육수2컵


만드는법
1.소고기민찌를 소금 후추 깨소금 참기름 마늘를 넣고 양념을 하여준다.
2.신김치는 낫장으로 준비한다.
3.신김치를 한 장씩때어 소고기를 넣어 돌돌 말아준비한다.
4.냄비에 3의 김치를 돌려담아주고 육수를 부어 끓여준다.

 

 

묵은지 고등어찜

재료: 묵은지500g 고등어2마리 다진마늘 1큰술 소금 후추 깨소금 참기름 고춧가루2큰술 청주2큰술


만드는법
1.묵은지를 윗부분을 잘라서 준비하여준다.
2.고등어는 내장을 제거하고 지느러미도잘라서 4cm, 토막내어 준비한다.
3.고등어에 칼집을 넣고 청주 소금 후추로 믿간을 하여준다.
4.묵은지에 손질하여 믿간한 고등어를 넣고 돌돌 말아준비한다.
5.냄비에 3의 재료를 담고 고춧가루 다진마늘 소금 후추 깨소금 참기름을 넣고 약간의 육수를 넣어 양념장을 만들어 넣고 끓여 준다.

 

요리연구가/식공간연출학박사 양향자

현)사단법인 세계음식문화원 이사장
현)사단법인 한국푸드코디네이터협회 회장
현)양향자 푸드 앤 코디 아카데미 원장
현)상명대학교 푸드코디네이터 석박사과정외래교수
현)중국 산동대학교외 2개대학 객원교수
전)농림부 한식세계화 포럼위원
전)러시아 국립식품기술대학교외 5개대학 한식초빙교수
전)2012 세계조리사대회 홍보대사
전)2012대한민국 여성 대표멘토12인 선정(문화예술분야대표)
전)연세대학교 외래교수

 

 


 

관련기사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노화로 생기는 골다공증 예방법
인간은 오래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원한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한두 군데씩 문제가 생기기 시작하는 것이 현실이다. 젊었을 때야 무슨 운동을 해도 두려울 것이 없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항상 자신의 몸을 관리하여야 한다. 한번 다치면 오래가고 또한 후유증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중의 하나가 골다공증이다. 뼈에 구멍이 많아진다는 의미인데, 이것은 단단한 뼈가 푸석푸석해진다는 의미이다. 이것도 노쇠현상의 하나다. 젊었을 때는 웬만해서 뼈가 부러지지 않지만 나이가 들면 가볍게 넘어진 것이 뼈가 부러지고 평생 일어서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또 한 환자는 젊었을 때 요추의 외상으로 급하게 허리뼈에 나사를 박아서 고정을 하였다. 젊었을 때는 큰 문제가 없었을 텐데 나이가 60이 넘어가자 요추의 나사를 박은 부분이 거의 주저앉아 버린 것이다. 다리의 저리고 아픈 증세를 고생을 하며 잘 낫지도 않고 수술도 하기 힘든 상황이 된 것이다. 어르신들은 보통 한번 다치면 약 6개월 이상 고생을 하게 된다. 바로 골다공증으로 인하여 뼈가 부러지는 골절상이다. 젊은이는 넘어져도 뼈는 부러지지 않고 인대의 손상정도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중년기가 넘어가면 가볍게 넘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