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2 (월)

전체기사



배너
배너

식약처, 세균수 등 기준 초과한 41곳 제빙기 얼음 적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커피전문점 등에서 사용하고 있는 얼음을 수거.검사해 세균수와 과망간산칼륨 기준을 초과한 얼음을사용하고 있는 41개 매장을 적발하고 즉시 개선 조치했다고 15일 밝혔다. 또한 캠핑용 제품 수거·검사 결과에서는 구이용 ‘철근석쇠’ 제품(식품용 기구)에서 니켈이 기준(0.1㎎/L이하)를 초과(0.4㎎/L)해 검출된 해당 제품을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했다. 이번 발표는 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야외활동 등으로 소비가 증가하는 식품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지난 6월 10일부터 7월 9일까지 커피전문점 등에서 사용하는 얼음, 캠핑용 식품 등 총 428건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로 수거·검사 대상은 ▲커피전문점 등에서 만드는 제빙기 얼음(233건) ▲편의점 등에서 판매하는 컵얼음(56건) ▲캠핑용 ‘고기구이용 석쇠’ 및 ‘소시지’, ‘즉석밥’ 등(97건) ▲온라인 쇼핑몰 인기식품인 ‘유산균’, ‘크릴오일’, 시서스가루(허브류)‘(42건) 등이다. 검사결과 커피전문점 41개 매장에서 사용하고 있는 제빙기 얼음이 세균수와 과망간산칼륨 기준을 초과했으며 ‘철근석쇠’ 제품 1건이 니켈 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식감은 Up 칼로리는 Down...다이어트 성수기에 물만난 '곤약'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저칼로리 식품의 대명사 ‘곤약’이 다이어트 성수기 여름을 맞아 각종 양념과 식재료가 더해져 조화로운 메뉴로 재탄생했다. 곤약은 구약나물의 알줄기를 가공해 반투명한 묵 또는 국수 형태로 만든 제품으로 약 80% 정도가 수분으로 이뤄져 대표적인 저칼로리 식품으로 꼽힌다. 특히,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역할을 하는 글루코만난 함량이 높아 조금만 먹어도 포만감을 안겨줘 칼로리에 대한 부담이 있는 2030 여성들의 열혈한 지지를 받고 있다. 이에 식품업계는 여름철 가볍게 즐기기 좋은 신제품 출시에 곤약을 주재료로 활발히 활용하고 있다. 본아이에프의 프리미엄 한식 도시락 브랜드 ‘본도시락’은 전국 350여개 매장을 통해 곤약면을 활용한 여름 한정 메뉴 3종을 출시했다. 신메뉴는 ‘초계비빔삼겹구이 도시락’, ‘초계 비빔면’, ‘초계비빔삼겹구이 쌈밥 도시락’으로 매콤 새콤한 양념으로 무쳐낸 저칼로리 곤약면과 기력 회복에 효과적인 닭가슴살, 삼겹살 등을 함께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초계비빔삼겹구이 도시락은 쫄깃한 식감의 곤약면과 꼬들꼬들한 미역, 담백하고 부드러운 닭가슴살을 함께 무쳐낸 매콤 새콤한 초계 비빔면에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