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토마토에는 비타민K 성분함량이 높아 칼슘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아준다. 칼슘은 뼈의 건강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영양소인데 부족할 경우 골다공증이 오기 쉽다.


평소 밀가루나 인스턴트를 많이 섭취할 경우 우리의 몸은 산성화가 되어 스스로 몸의 농도를 맞추기 위하여 뼈안에 있는 칼슘을 빼낸다고 한다. 바쁘게 살아가는 요즘 현대인들이 꼭 섭취해야하는 식품중 하나이다.


토마토는 혈관질환을 예방해준다. 토마토에는 라이코펜이라는 성분이 들어있는데 이는 혈관안에 혈전이 발생하는 것을 억제시켜주어 혈관을 튼튼하게 보호해주고 함유되어있는 루틴성분이 혈압을 내리고 칼륨과 나트륨을 체외로 배출해주는 역할을 한다.


이외에도 토마토에는 리코펜 성분이라는 것이 있다. 이성분은 피부미용과 항암효과에 효과적인데 먼저 우리몸속의 세포가 산화되고 노화되는 것을 막아 암예방에 도움을 주며 특히 방광암과 전립선암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또한 활성산소를 제거해주고 기미의 원인이 되는 멜라닌을 억제하는 효능을 가지고 있으며 항산화작용이 뛰어나 주름개선, 미백 등에 효과가 매우 좋다.


토마토고르는법: 꼭지가 싱싱한 것이 가장 중요하며 전체적으로 윤택하고 만져보았을 때 탄탄한 것이 좋다. 또한 토마토 밑의 방사형 모양이 뚜렷한 것이 좋은 토마토이다.


<토마토를 이용한 요리>

 

*토마토파스타

 

재료: 스파게티면1줌, 홍합6개, 중합3개, 오징어1/4마리, 중하8마리, 다진마늘1큰술, 다진양파1큰술, 올리브 오일1큰술, 토마토소스3컵, 화이트와인2큰술, 파슬리약간, 소금약간, 후춧가루 약간, 봉골레 스톡3/4컵, 올리브오일(면 삶을 때)1/2큰술, 파마산 치즈가루 적당량


만드는법
1. 스파게티 면은 끓는 물에 올리브오일, 소금을 넣어 9분 정도 삶은 후 식혀서 준비한다.
2. 홍합, 중합은 연한 소금물에 헹궈서 씻는다.
3. 중하는 두 번째 마디를 이쑤시개로 찔러 내장을 제거하고 껍질을 깐다.
4. 오징어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썬다.
5. 팬에 올리브 오일을 두르고 다진마늘, 다진양파를 볶다가 해산물을 넣어 볶는다.
6. 5에 화이트와인, 봉골레스톡, 토마토소스, 면을 넣어 한번 더 끓여 소금으로 간하고 파슬리, 파마산, 치즈가루를 뿌린 후 접시에 담아 완성한다.

 

*토마토스튜*

 

재료: 홍합3컵, 토마토 홀4개, 태국고추3~4개, 다진양파1개, 다진마늘1큰술, 월계수잎1장, 레몬1/2쪽, 화이트와인1큰술, 소금약간, 통후추약간, 파슬리가루1작은술, 홍합국물2컵, 올리브오일2큰술


만드는법
1. 홍합은 잔털을 제거하고 깨끗이 씻은 후 끓는 물에 데치고, 물은 버리지 않고 사용한다.
2. 토마토 홀은 굵직하게 다진다.
3. 냄비에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양파, 마늘을 갈색이 나도록 볶다가 토마토 홀, 월계수잎, 화이트와인을 넣어 스튜소스를 만든다.
4. 소스가 완성되면 소스 냄비에 1의 국물2컵을 붓고 소금, 후춧가루로 간한 후 태국 고추를 손으로 부숴넣어 끓인다. 국물이 끓으면 데쳐둔 홍합을 넣고 레몬즙을 짜 넣어 살짝만 끓이고 파슬리가루를 뿌려 완성한다.

 

 

요리연구가/식공간연출학박사 양향자


현) 사단법인 세계음식문화원 이사장

현) 사단법인 한국푸드코디네이터협회 회장

현) 양향자 푸드 앤 코디 아카데미 원장

현) 상명대학교 푸드코디네이터 석 · 박사과정 외래교수

현) 중국 산동대학교외 2개 대학 객원교수

관련기사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노화로 생기는 골다공증 예방법
인간은 오래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원한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한두 군데씩 문제가 생기기 시작하는 것이 현실이다. 젊었을 때야 무슨 운동을 해도 두려울 것이 없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항상 자신의 몸을 관리하여야 한다. 한번 다치면 오래가고 또한 후유증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중의 하나가 골다공증이다. 뼈에 구멍이 많아진다는 의미인데, 이것은 단단한 뼈가 푸석푸석해진다는 의미이다. 이것도 노쇠현상의 하나다. 젊었을 때는 웬만해서 뼈가 부러지지 않지만 나이가 들면 가볍게 넘어진 것이 뼈가 부러지고 평생 일어서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또 한 환자는 젊었을 때 요추의 외상으로 급하게 허리뼈에 나사를 박아서 고정을 하였다. 젊었을 때는 큰 문제가 없었을 텐데 나이가 60이 넘어가자 요추의 나사를 박은 부분이 거의 주저앉아 버린 것이다. 다리의 저리고 아픈 증세를 고생을 하며 잘 낫지도 않고 수술도 하기 힘든 상황이 된 것이다. 어르신들은 보통 한번 다치면 약 6개월 이상 고생을 하게 된다. 바로 골다공증으로 인하여 뼈가 부러지는 골절상이다. 젊은이는 넘어져도 뼈는 부러지지 않고 인대의 손상정도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중년기가 넘어가면 가볍게 넘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