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8 (목)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 축사> 이완영 의원 "정부-업계-국민 공동이익 소통하는 가교 역할 기대"

존경하는 푸드투데이 임직원, 독자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자유한국당 농림축수산특별위원회 위원장, 경북 칠곡·성주·고령 국회의원 이완영입니다.

식품산업인들의 권익 보호와 식품산업의 대변지로 식품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해온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아울러 언제나 국민 먹거리 안전을 위해 밤낮으로 일해주신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국가 미래를 책임질 신성장 동력산업인 식품산업의 초석은 농축수산업에서부터 시작합니다. 안정적인 농축수산물 생산 기반은 국민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하는 토대가 됩니다. 

이에 저는 자유한국당 농림축수산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서 농림부로의 축산물 안전관리 일원화 방안을 토의하는 간담회를 개최하고, 새로운 농가 소득창출 방안 마련 및 식품산업 진흥을 위해 식용 곤충 및 곤충 식품, 삼(대마) 산업 등 다양한 농‧식품계 블루오션 시장 개척에도 노력해왔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아프리카 돼지열병(ASF)의 국내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가축전염병예방법 일부개정안」을 발의한 바 있습니다.

먹거리는 생산에서 가공·유통에 이르기까지 안전성은 물론 가격까지도 국민 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그렇기에 농축수산업계, 식품산업계의 어려움을 해결하는 것이 우선시 되어야 할 것입니다. 그 과정에서 푸드투데이가 정부와 업계, 국민들의 공동이익을 소통하는 가교 역할을 해주시길 바랍니다.

저 또한 자유한국당 농림축수산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서 농축수산업, 식품산업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현안을 함께 고민하고 해결해나가겠습니다.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을 다시 한 번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우리나라 식품산업을 선도하는 푸드투데이가 되기를 기대하겠습니다.

무궁한 발전과 임직원 여러분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관련기사


배너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 축사> 박기영 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론직필 자세로 건전한 비판 부탁"
안녕하십니까.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회장 박기영입니다. 식품산업을 대변하는 오피니언 리더로서 국내 식품업계의 다양하고 깊이 있는 정보의 전달을 통해 식품산업 발전에 기여해 온 식품산업경제뉴스 ‘푸드투데이’의 창간 1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푸드투데이는 올바른 식문화 정착을 위해 식품의 원재료 가공부터 유통, 섭취까지 일련의 과정을 면밀히 분석하여 보도함으로써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하고 식품산업의 건실한 발전을 위해 노력해 왔습니다. 이러한 점에서 동반 산업인 이자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전통적인 내수산업인 식품산업은 최근 국민들의 식습관과 대내외적 환경이 급변하면서 커다란 소용돌이에 휘말리고 있습니다. 식품 안전과 건강식에 대한 관심이 크게 늘면서 식품사고의 예방 및 관련 정책 및 제도에 대한 준수 등 식품업계의 자정적 실천에 대한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으며, 저성장 기조와 최저임금 인상 및 일회용품 사용 규제 등에 따른 어려움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식품산업의 동반자인 프랜차이즈 산업 역시 동일한 여건 속에 놓여있습니다. 지난 2017년,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는 과거의 잘못된 관행을 바로잡고 올바른 방향으로 개선하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