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8 (목)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 축사> 하태식 한돈협회장 "축산업계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길"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푸드투데이는 알찬 내용으로 축산업과 소비자와의 가교역할을 충실히 하는 등 국내 식품산업 분야의 대표적인 전문지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창간 1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그동안 많은 노력을 기울여 오신 전 임직원 여러분께 그동안의 노고에 심심한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보냅니다.

미래 식품산업의 최대 경쟁력은 무엇보다 신선하고 맛좋은 양질의 재료를 얼마나 지속적으로 소비자들에게 제공하느냐에 달려있을 것입니다. 국민 여러분의 성원에 힘입어 현재 한돈산업은 생산액 7조원의 농업 제1의 품목으로 성장했습니다. 이는 은 국민 여러분의 아낌없는 사랑과 신뢰로 가능했던 일이었습니다. 밥상위의 국가대표, 한돈, 국민과 함께하는 한돈산업을 사랑해주시는 국민 여러분과 업계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를 드립니다. 

앞으로도 우리 한돈농가들은 해외 수입 축산물과의 경쟁에서도 소비자들이 믿고 선택할 수 있는 맛좋고 신선한 국산 돼지고기 한돈 생산과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푸드투데이 역시 국내 축산물에 대한 관심, 특히 국산 돼지고기 한돈에 대한 관심과 정보제공을 부탁드리며, 바람직한 식육정보 문화를 정착시키고 선도해 나가는데 큰 기여를 해주시기를 당부드리면서 더욱 성장 발전하실 것을 기원드립니다. 

다시 한번 축산업계의 든든한 동반자인 <푸드투데이>의 창간 17주년을 축하드립니다.

관련기사


배너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 축사> 박기영 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론직필 자세로 건전한 비판 부탁"
안녕하십니까.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회장 박기영입니다. 식품산업을 대변하는 오피니언 리더로서 국내 식품업계의 다양하고 깊이 있는 정보의 전달을 통해 식품산업 발전에 기여해 온 식품산업경제뉴스 ‘푸드투데이’의 창간 1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푸드투데이는 올바른 식문화 정착을 위해 식품의 원재료 가공부터 유통, 섭취까지 일련의 과정을 면밀히 분석하여 보도함으로써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하고 식품산업의 건실한 발전을 위해 노력해 왔습니다. 이러한 점에서 동반 산업인 이자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전통적인 내수산업인 식품산업은 최근 국민들의 식습관과 대내외적 환경이 급변하면서 커다란 소용돌이에 휘말리고 있습니다. 식품 안전과 건강식에 대한 관심이 크게 늘면서 식품사고의 예방 및 관련 정책 및 제도에 대한 준수 등 식품업계의 자정적 실천에 대한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으며, 저성장 기조와 최저임금 인상 및 일회용품 사용 규제 등에 따른 어려움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식품산업의 동반자인 프랜차이즈 산업 역시 동일한 여건 속에 놓여있습니다. 지난 2017년,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는 과거의 잘못된 관행을 바로잡고 올바른 방향으로 개선하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