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외식.프랜차이즈

[2017 히트상품(14)] 제너시스BBQ 그룹 - 써프라이드 치킨

일 판매량 1만 5000수 육박, 효자 메뉴 역할 톡톡
푸드투데이·문화투데이 선정 2017년 히트상품 25선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푸드투데이와 문화투데이는 서울과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9세~49세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한 ‘2017년 식,음료 소비자 선호조사’와 각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2017 히트상품'을 선정했다.

제너시스BBQ 그룹 - 써프라이드 치킨

제너시스BBQ 그룹(회장 윤홍근)의 써프라이드 치킨이 지난 9월 25일 출시 이후 20여일 만에 일 판매량 1만건을 돌파하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판매량이 점점 늘어나 현재는 일 판매량 1만 5000수에 육박하고 있다.

써프라이드 치킨은 비비큐의 시그니처 메뉴이자 메가 히트급 메뉴인 황금올리브치킨의 뒤를 바짝 쫓으며 전체 판매율 15% 이상을 차지 하고 있어 BBQ의 효자 메뉴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써프라이드 치킨은 올리브유에 바삭하게 튀겨낸 후라이드 치킨에 양파와 간장 베이스의 자포네 소스로 맛을 내고 황금빛 플레이크를 골고루 뿌려 선보이는 치킨 메뉴이다. 달콤하고 짭쪼름한 맛에 버터의 풍미까지 느껴지는 풍부한 맛과 플레이크의 바삭함과 고소함이 먹는 즐거움을 선사해 준다.

써프라이드 치킨은 먹방 BJ, 유튜버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아 먹방 단골 메뉴로 등장하고 있다. 슈기, 유디티, 에드머 등 50 여명의 BJ들이 써프라이드 치킨의 먹방을 진행했으며 맛에 대한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BBQ 관계자는“써프라이드 치킨의 역대급 인기에 전국 패밀리(가맹점주) 들의 만족도가 높은 가운데 하루에 50마리 이상을 판매한 가맹점도 있어 패밀리들의 매출 향상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노화로 생기는 골다공증 예방법
인간은 오래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원한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한두 군데씩 문제가 생기기 시작하는 것이 현실이다. 젊었을 때야 무슨 운동을 해도 두려울 것이 없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항상 자신의 몸을 관리하여야 한다. 한번 다치면 오래가고 또한 후유증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중의 하나가 골다공증이다. 뼈에 구멍이 많아진다는 의미인데, 이것은 단단한 뼈가 푸석푸석해진다는 의미이다. 이것도 노쇠현상의 하나다. 젊었을 때는 웬만해서 뼈가 부러지지 않지만 나이가 들면 가볍게 넘어진 것이 뼈가 부러지고 평생 일어서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또 한 환자는 젊었을 때 요추의 외상으로 급하게 허리뼈에 나사를 박아서 고정을 하였다. 젊었을 때는 큰 문제가 없었을 텐데 나이가 60이 넘어가자 요추의 나사를 박은 부분이 거의 주저앉아 버린 것이다. 다리의 저리고 아픈 증세를 고생을 하며 잘 낫지도 않고 수술도 하기 힘든 상황이 된 것이다. 어르신들은 보통 한번 다치면 약 6개월 이상 고생을 하게 된다. 바로 골다공증으로 인하여 뼈가 부러지는 골절상이다. 젊은이는 넘어져도 뼈는 부러지지 않고 인대의 손상정도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중년기가 넘어가면 가볍게 넘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