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21 히트상품(4)] 롯데제과-'빈츠'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2021년은 식품업계에서 기회와 위기가 엇갈린 한해였다. 끝이 보이지 않는 코로나에 변이바이러스까지 더해지면서 식품업계 뿐 아니라 전체적인 소비시장이 위축됐다. 아무 것도 준비하지 않고 코로나를 맞은 제품들은 휘청거렸지만 비대면과 홈술.홈파티 등 시대를 읽은 제품들은 자발적이고 지속적인 구매를 이끌어냈다.

 

우울한 코로나의 늪에서 장기간 축적한 브랜드 신뢰도를 바탕으로 소비자의 니즈를 꿰뚫은 제품은 무엇일까. 푸드투데이는 서울과 수도권에 거주하는 만 19세~59세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한 ‘2021년 식·음료 소비자 선호조사’와 각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2021년 히트상품'을 선정했다.

 

 

 

롯데제과-빈츠

롯데제과(대표 이영구)의 인기 초코 과자 ‘빈츠’가 코로나 19로 인해 집에서 커피를 즐기는 홈카페 족이 늘어나면서 커피와 함께 즐기기 좋은 ‘빈츠’에 대한 수요도 높아진 것으로 분석된다. 롯데제과는 이런 트렌드에 맞춰 달콤한 카페모카 맛을 살린 제품을 개발, 홈카페용 디저트를 확장시켰다. ‘빈츠 카페모카’는 패키지에 녹색을 메인 컬러로 적용해 차별점을 뒀다.

 

이 제품은 과자에 커피와 시나몬 향을 사용해 카페모카의 풍미를 내는 것이 특징으로 과자 한쪽 면에는 달콤, 쌉싸름한 초콜릿이 코팅돼 있어 커피와 함께 어우러지는 조화로운 맛을 낸다.

 

‘빈츠 카페모카’는 ‘빈츠’가 ‘호밀통밀맛’ 이후 10년 만에 선보이는 확장 제품이다. ‘빈츠’는 지난 2000년에 출시됐으며 매년 약 30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초코과자에서 빼빼로 다음 가는 대표 인기 제품이다. ‘빈츠’는 지난해 매출이 330억원을 넘어서며 전년비 15% 가량 판매가 증가했다.

 

‘빈츠 카페모카’는 사전 소비자 조사에서도 맛, 구매의향, 식감 등 전체 항목에서 오리지널 빈츠보다도 높은 평가를 얻으며 관계자들로 하여금 제품에 대한 기대감을 가지게 했다. 롯데제과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오리지널 제품과  카페모카를 홍보해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SPC 배스킨라빈스, ‘아빠왔다팩 & 옹기종기팩’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그룹이 운영하는 배스킨라빈스가 일상의 행복한 순간을 더욱 완성시켜 줄 새로운 핸드팩 세트 ‘아빠왔다팩 & 옹기종기팩’을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은 다양한 상황에서 가족 및 지인, 동료들과 함께 행복을 나누는 그 순간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주는 패키지로 구성되었다. △퇴근길 깜짝 선물로 가족들을 즐겁게 해주고 싶은 부모님의 사랑을 듬뿍 담은 ‘아빠왔다팩(싱글레귤러 4개입)’ △길어지는 회의로 피로한 직장인과 장시간 공부로 지친 학생들의 에너지 충전을 위한 ‘옹기종기팩(싱글레귤러 8개입)’ 2종으로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성됐다. 현재 판매 중인 버라이어티팩(싱글레귤러 6개입)을 제외하고, 새롭게 패키징 된 2종은 7월 1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배스킨라빈스는 ‘아빠왔다팩’ & ‘옹기종기팩’ 출시를 기념해 “배라와 함께! 행복을 함께!”를 테마로 사연 응모 이벤트를 진행한다. 7월 11일까지 친구, 가족, 회사 동료 등 소중한 사람들과 배스킨라빈스를 함께 나누고 싶은 순간을 이벤트 홈페이지에 댓글로 남기면 이벤트에 자동 응모된다. 추첨을 통해 당첨된 3명에게는 핸드팩 세트 3종 중 각 사연과 어울리는 1종을 증정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