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수)

식품

[2017 히트상품(5)] 롯데주류-피츠 수퍼클리어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푸드투데이와 문화투데이는 서울과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9세~49세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한 ‘2017년 식,음료 소비자 선호조사’와 각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2017 히트상품'을 선정했다.


주류 부문에서는 롯데주류의 '피츠 수퍼클리어'가 선정됐다.


롯데주류-피츠 수퍼클리어

롯데주류가 지난 6월 출시한 '피츠 수퍼클리어'는 알코올도수 4.5도의 유러피안 스타일의 라거 맥주다.


롯데주류는 자체 개발한 고발효 효모인 '수퍼 이스트'(Super Yeast)를 사용해 발효도를 90%까지 끌어올려 잔당을 최소화해 깔끔한 맛을 구현했다. 또 '클라우드'에서 사용한 '오리지널 그래비티 공법'을 적용해 롯데 맥주의 정체성을 이어갔다. 이 공법은 발효 후 맥주원액(맥즙)에 추가로 물을 타지 않은 공법으로 발효원액 그대로를 제품화하는 맥주 제조 공법이다.


제품명인 '피츠'(Fitz)는 '꼭 맞다', '적합하다'를 의미하는 영어 'Fit'를 활용해 언제 어디서나 누구와 함께해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고, 어떤 음식과도 잘 어울리는 최고의 맥주라는 의미를 담았다.


피츠는 출시 이래 한달 만에 330㎖ 기준 1500만병, 100일만에 4000만병이 판매되는 등 인기를 거두고 있다. 깔끔한 끝맛의 우수한 제품력과 소비자들이 피츠를 빠른 시일 내에 맛볼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한 영업, 마케팅, 홍보 활동이 출시 초반 인기의 원동력이 됐다.


롯데주류는 국내를 넘어 피츠로 해외 맥주 시장도 공략하고 있다. 이달 초부터 중국 상하이 지역을 시작으로 현지 판매에 나섰다. 수출되는 제품은 355㎖와 500㎖ 캔 제품 2가지로 첫 수출물량은 약 8만캔 규모다. 롯데주류는 중국에 이어 홍콩과 호주에 21만캔 가량으로 피츠를 수출할 계획이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피츠 수퍼클리어'는 수차례의 소비자 조사를 거쳐 최적의 깔끔한 맛을 구현해 만든 맥주"라며 "앞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맥주 브랜드로 키워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