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리뷰] 롯데리아 비건버거 '미라클버거' 어떤 맛?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국내에도 채식 열풍이 불면서 비건 제품이 속속 출시되고 있습니다. 몇년 전까지만 해도 비건식이라 하면 예민하고 특이한 사람들이 먹는 음식쯤으로 생각하는 인식이 강했는데요. 최근 트렌드를 살펴보면 비건식은 자신의 건강은 물론 돌물과 환경을 보호하는 목적으로 번지고 있습니다. 비거니즘은 이제 하나의 문화현상으로 보여집니다.


이런 트렌드에 편승해 국내 패스트푸드 업체 롯데리아가 얼마전 업계 최초로 식물성 햄버거를 출시했습니다. 패티 등 모든 요소를 식물성 재료로 만들었다고 합니다. 패티는 콩 단백질과 밀 단백질을 조합해 만들었습니다. 고기의 식감을 그대로 재현했다는 것이 롯데리아의 설명이네요. 소스 역시 달걀 대신 대두를 사용했고 빵은 우유 성분 대신 식물성 재료로 만들었습니다. 동물성 재료가 1도 들어 있지 않습니다. 진정한 비건버거라고 할 수 있죠.



호기심 때문일까요. 반응은 좋다고 합니다. 출시 된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점포당 하루 약 20개가 팔린다고 합니다. 롯데리아의 베스트셀러 제품 버거인 불고기버거가 하루 약 65개가 팔리는다고 하는데 나쁘지 않은 성적이네요.


그래서 한번 먹어봤습니다. 가격부터 보면 미라클 버거 단품이 5600원. 5500원에 판매되고 있는 더블X2 버거와 비슷한 가격대네요. 하지만 불고기 버거 3900원에 비하면 가격 차이는 좀 있네요.



칼로리는 미라클 버거 574Kcal, 더블X2 버거 730Kcal, 불고기 버거 442Kcal로 불고기 버거와 큰 차이는 없습니다. 비건은 아니지만 다이어트 용으로 섭취하기에는 무리가 있겠어요.


아직은 생소해서 인지 이날 매장에서 미라클 버거를 주문하는 사람은 저 밖에 없었습니다. 버거 패티가 2장 들어 있어 불고기 버거, 치킨 버거에 비해 더 도톰하고 컸습니다. 야채는 양상추와 양파가 들어있습니다.


한 입 크게 베어 물고 오물 오물 씹어보니 느껴집니다. 비건버거구나~ 지금까지 먹어왔던 햄버거와는 확연히 차이가 나는 맛입니다.



빵에서는 기존의 버거와 큰 차이를 느끼지 못했습니다. 패티에서는 맛이 확 갈렸습니다. 식감은 상당히 부드러우나 고기 같은 식감을 구현하기란 아직까지는 무리같습니다. 분쇄육을 더 곱게, 더 곱게 갈아 놓은것 같은 식감이랄까요.


고기의 맛을 내기 위한 훈연 향이 베어있습니다. 먹을 수록 이 향이 나는데 인위적인 향이라 그런지 좀 거북스러웠습니다. 소스는 매콤달콤한데 불고기 버거나 치킨 버거에 비해 강한 편입니다.


불고기 버거를 한입 무는 순간. "아~ 이맛이야"라고 느껴집니다. 소고기 특유의 육즙과 향. 바로 이맛이네요. 이래서 한번 길들여진 입맛은 여간해서 바꾸기 힘든가 봅니다.


관련기사

4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로카, 홈카페족 위한 간편한 스틱 액상커피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마나에프앤비는 콜드에스프레소 스틱 액상커피 ‘로카 에스프레소’를 선보였다. ‘로카 에스프레소’는 100% 아라비카 원두 추출액이 담긴 스틱형 액상커피제품으로 ‘저온고압추출’공법을 사용해 커피의 탄 맛, 쓴 맛, 텁텁한 맛을 줄였으며, 커피 본연의 고소함과 부드러운 맛이 특징이다. 로카 에스프레소는 원두의 진한 원액만이 담겨있기 때문에 물에 한번 녹여야 하는 가루형 스틱커피와는 달리, 바로 다른 재료와 혼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1회 분량씩(15ml) 개별포장 되어 있기 때문에 위생적으로 보관 가능하며, 휴대가 용이해 언제 어디서나 시간과 장소에 상관없이 제품을 편하게 음용 할 수 있다. 또, 로카 에스프레소 하나면 다양한 ‘홈카페’, ‘홈술’ 메뉴로 재탄생 된다. 우유와 아이스크림에 붓기만 하면 아이스 카페라떼, 아포카토는 물론, 소주와 맥주에 넣으면 은은한 커피향이 매력적인 이색적인 주류로 탄생한다. 고소하고 부드러운 커피향이 섞이면서 알코올향을 싫어하는 소비자들도 가볍게 ‘홈술’을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샐러드 드레싱대신 사용하는 등 나만의 레시피를 활용해 다양한 ‘홈카페’메뉴로 변신 가능하다. 로카 에스프레소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