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8 (금)

식품

[리뷰] 롯데칠성음료 '땅콩크림라떼' vs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최근 식음료 업계의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제품 출시가 잇따르고 있다. 소비자는 유명 특산물을 간편하게 즐길 수 있고, 지자체는 지역 특산물의 판로를 확대할 수 있고, 업계는 유명 특산물을 활용함으로써 제품의 인지도 높일 수 있어 이득이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달 제주시 우도면에 위치한 카페 ‘블랑로쉐’의 대표 메뉴 땅콩크림라떼를 칸타타에 담은 ‘칸타타 땅콩크림라떼’를 출시했다. 우도 블랑로쉐의 대표 메뉴 땅콩크림라떼를 제품화한 것이다. 

우도땅콩을 이용한 제품 출시는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먼저다. 세븐일레븐은 지난 2017년 11월 우도 특산물인 땅콩을 우유에 담아낸 '우도땅콩라떼'를 출시한 바 있다. 이 제품은 원래 동절기 음료로 출시됐으나 인기가 많이 지금까지도 계속 판매되고 있다.

커피에 땅콩을 넣은 롯데칠성음료, 우유에 땅콩을 넣어 부드러운 맛을 강조한 세븐일레븐. 이들 기업이 출시한 '땅콩크림라떼'와 '우도땅콩라떼'를 가격부터 원재료, 영양성분, 맛까지 살펴본다.




롯데칠성음료 '땅콩크림라떼 by 우도블랑로쉐'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1. 용량/가격


롯데칠성음료 : 땅콩크림라떼 275ml 2200원(GS편의점 구입, 2+1 행사 중)


세븐일레븐 : 우도땅콩라떼 240ml 1200원(세븐일레븐 편의점 구입)


두 제품 모두 지점마다 차이를 보여 제품 구매가 쉽지는 않았다. 그나마 롯데칠성음료 제품이 신상품이다보니 구매하기는 더 수월한 편이다. 현재 GS편의점에서 2+1행사 중이다. 세븐일레븐의 '우도땅콩라떼'는 세븐일레븐에서만 판매하는데 제품이 없는 경우가 많았다. 한 세븐일레븐 종업원 왈 "(우도땅콩라떼)원래 들어오지 않았다. 본 적이 없는것 같다" 


가격(높은순) : 롯데칠성음료 땅콩크림라떼 >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2. 원재료




롯데칠성음료 땅콩크림라떼


정제수, 칸타타원드커피추출액 15%(커피원두:에티오피아50%, 콜롬비아30%, 브라질20%), 우유 15%(국산), 설탕, 전지분유(국산), 커피추출농축액 0.91%(콜롬비아산), 땅콩페이스트 0.2%(국산), 유크림 0.1%(국산)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정제수, 우유 35%(국산), 백설탕, 땅콩믹스분말 3%(설탕, 식물성크림, 덱스트린, 땅콩분말 7%(제주산), 합성향료(땅콩향))


두 제품의 식품유형을 살펴보면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는 커피이고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는 혼합음료이다.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는 커피이다 보니 고카페인이 함유, 총 총 카페인 함량이 86ml이다. 100% 아라비카원두를 사용했다.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는 국내산 땅콩을,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는 제주산 땅콩이라고 홍보하고 있다. 땅콩분말 함량은 0.01% 차이로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가 높았다.(사실 너무 미미한 차이다)


우유함량(높은순) :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

땅콩분말함량(높은순) :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


3. 영양정보




롯데칠성음료


땅콩크림라떼 130kcal, 나트륨 260mg, 당류 21g, 지방 2.7g, 포화지방 1.5g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 135kcal, 나트륨 190mg, 당류 17g, 지방 2.3g, 포화지방 1.7g


열량(높은순) :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

나트륨(높은순) :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 >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당류(높은순) :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 >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지방(높은순) :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 >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4. 맛



황기자의 평

두 제품 다 달면서도 땅콩때문에 고소한 맛이 느껴진다. 단맛을 좋아하는 분들에게 추천한다.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는 우유 함량이 높아서 인지 두유같은 맛이랄까. 땅콩두유를 먹는 느낌이다. 뚜껑을 따자 마자 땅콩 냄새가 느껴진다.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는 커피 맛이 느껴지며 땅콩의 고소함이 어우러진 맛. 끝맛이 밍밍한 것이 뭔가 2% 부족한 느낌이다. 요즘같이 추운날에는 두 제품 다 따뜻하게 먹으면 더 좋을것 같다. 


누리꾼 평

롯데칠성 땅콩크림라떼

silOOO : "카페라떼 색상과 거의 유사하다. 땅콩향이 은은하게 나는 카페라떼네요. 커피 특유 쓴 맛은 나지 않는다"

nepOOO : "땅콩의 맛이 강하지 않고 느껴지지도 않을 만큼 약하지도 않게 은근한 고소한 맛이 마지막에 입안에서 맴도는 맛이다"


세븐일레븐 우도땅콩라떼

twiOOO : "많이 달콤하고 고소하다. 아침 공복에 먹기 좋은 음료수. 우유, 땅콩 알러지 있는 분들은 못먹는다"

honOOO : "달다 싶었더니 카라멜향과 밀크향이 같이 들어가 있었다. 단거 싫어하는 분들은 피해야 하는 제품이다"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몸의 불균형, 좌우 균형 잡아줘야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바른 자세는 어떤 자세일까? 어려서부터 바른 자세를 가지라고 한다. 그래서 의자에 반듯이 앉는 훈련을 받기도 하였다. 또한 여러 언론이나 인터넷에 보면 바른 자세에 대한 많은 자료가 나온다. 몇 개를 언급해보면 앞으로 나오는 두부전방증, 일자목, 거북목, 등이 굽는 등굽음증, 흉추후만증, 배가 나오는 척추전만증, 허리가 펴지는 일자허리, 허리굽음증, 엉덩이가 들리는 오리궁뎅이 등을 떠올릴 것이다. 모두 많이 알려진 잘 못된 자세로써 주로 옆면에서 보고 인체의 전후(前後)을 보고 판단한 내용들이다. 그렇다면 나쁜 자세가 전후로만 나타나는 것일까? 아니다. 우리 몸에서 좌우의 비대칭도 생각을 해야 한다. 흔히들 좌우가 같고 대칭적이라고 생각을 많이 한다. 그러나 우리의 습관을 보면 몸의 좌우가 다르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힘쓰는 일을 한다면 항상 오른손잡이는 오른손을, 왼손잡이인 왼손을 먼저 쓴다. 걸을 때도 항상 습관적으로 한쪽 발을 먼저 내딛게 된다. 힘을 써도 항상 한쪽을 먼저 쓴다. 가방을 메어도 한쪽으로 먼저 멘다. 다리를 꼬아도 항상 습관적으로 한쪽을 먼저 올린다. 왜 한쪽을 습관적으로 많이 쓰는 것일까? 몸의 좌우가 다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