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시니어의 여름 장마철 건강법

URL복사

올 여름은 지구온난화로 인하여 무더운 여름이 예상되었다. 그러나 후덥지근한 여름이 될 것 같다. 최근에 중국 및 한국에 폭우와 홍수가 계속되고 있다. 지구온난화로 남, 북극의 빙하가 녹아서 바닷물이 늘어난 것이 아닌가 생각된다. 


무더운 여름철에 장마가 계속됨으로서 찌는 듯이 무더운 삼복더위는 아니지만 습기가 많으며 더운 후덥지근한 습과 열이 많은 여름이 될 것 같다. 이렇게 습이 많다보면 시니어들은 힘들어진다. 바로 일기예보와 같은 몸 때문이다. 어른 들이 하시는 말씀이 비가 오거나 춥거나 장마가 되면 몸이 쑤시고 아파진다는 이야기를 한다. 요즘이 바로 그런 시기이다. 


한의학에서는 병의 원인을 내인(內因), 외인(外因), 불내외인(不內外因)으로 구분을 하였다. 내인은 7가지 감정인 희(喜), 노(怒), 애(哀), 락(樂), 비(悲), 공(恐), 경(驚)이다. 외인은 외부의 6가지 기후환경인 풍(風), 한(寒), 서(暑), 습(濕), 조(燥), 화(火)에 의하여 오는 병이다. 불내외인은 음식, 타박, 과로, 외상 등으로 오는 병이다. 이중에 장마는 외인인 습에 의하여 병이 발생하는 것이다. 여름에는 체질적으로는 습과 열이 많은 체질이 힘들다. 뚱뚱하며 얼굴이 검붉은 사람들이 습과 열이 많은 사람들이다. 바로 열태음인이 가장 힘들다.  


습이 많이 생기는 원인은 무엇인가? 


요즘 같이 비가 많이 올 때는 전체적으로 습이 많아 생긴다. 비에 젖거나, 습이 많은 곳에서 오래 생활하여 생긴다. 또 요즘 물을 많이 마시면 좋다고 너무 많은 물을 마시게 되면 몸 안에 수분이 많아져서 역시 습이 생긴다. 


습(濕)으로 어떤 증세가 나타나는 것일까?


습은 몸의 어디에 있는가에 따라 증세가 다르다. 습이 상체에 있으면 머리가 무겁고 코가 막히는 증세가 나타난다. 습이 하체에 있으면 무릎, 발의 부종 및 통증, 자궁냉증, 낭습증이 온다. 습이 피부 쪽에 있으면 몸이 피곤하고 식은땀이 나고 경락에 병이 난다. 습이 몸의 내부에 있으면 변이 묽고 팽만하며 가슴이 아프고, 구토, 배가 당기는 통증이 오며 장부에 병이 온다. 


여름철 습을 예방하는 방법은 무엇인가?

습과 열을 없애야 한다. 환기를 통하여 습을 없애고 쾌적한 상태를 만든다. 물은 꼭 필요한 만큼만 마시며 많이 마시지 않는다. 운동으로 땀을 내서 몸 안의 습을 없앤다. 짠 음식을 피하고 야채를 많이 먹어 이뇨작용을 돕는다. 열이 생길 수 있는 술, 육류, 고열량의 음식, 매운 음식, 과식 등을 피한다. 


사상체질에 따른 습을 치료하는 방법은 무엇인가?


가장 힘든 체질은 습과 열이 많은 태음인이다. 보통 여름에 태음인들은 땀이 나면 귀찮지만 몸은 가뿐해진다. 그렇지만 습이 많아지면 몸이 무겁고 머리가 맑지 않으며 팔, 다리, 전신의 순환이 잘 안되며 아프다. 운동을 하여 전신의 땀을 내주는 것이 좋다. 목욕이나 사우나로 땀을 내주는 것도 습을 없애는데 좋다. 열을 내리기 위해서는 미역, 다시마 등의 해조류, 버섯, 콩, 된장 등이 좋으며, 습을 없애는데는 연근, 마, 율무 등이 좋다. 


열이 많은 소양인은 습으로 열이 덜 생겨서 오히려 편하다. 그래도 습이 많아서 몸이 부으면 이뇨를 시켜서 습을 없애야 한다. 선천적으로 신장의 기능이 약하여 이뇨작용이 잘 안되어 붓는다. 열을 내리고 습을 없애기 위해서는 수박, 참외, 오이, 호박, 메론, 키위, 옥수수, 보리 등의 시원한 야채, 과일, 곡류가 좋다. 조개, 오징어, 게 등의 어패류도 열을 내려준다. 


꼼꼼하고 소화기능이 약한 소음인은 습이 많아지면 소화기능이 떨어진다. 속이 더부룩하고 소화가 안 되며 몸이 무겁게 느껴진다. 복부의 순환이 안 되며 복부의 팽만감이 생긴다. 위장과 아랫배를 따듯하게 하여 이뇨가 잘되게 하여야 한다. 생강, 마늘, 고추, 토마토 등이 매콤한 음식들이 몸을 따뜻하게 하고 소화기능을 도우며 이뇨를 시켜 습을 없애준다. 


기가 강하고 잘 뿜어내는 태양인은 습이 많이 쌓이지는 않는다. 그렇지만 더운 여름에는 화가 많이 올라간다. 습이 생기면 화를 내리면서 이뇨를 하여 주어야 한다. 조개, 새우, 오징어, 게, 포도, 머루, 다래, 앵두, 메밀, 냉면 등의 어패류, 해물류, 과일 등이 좋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