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신격호, 신동빈에 "집무실 직원·CCTV로 감시 말라"

URL복사

6가지 요구 담은 내용증명 발송…"불응 시 민형사상 책임 물을 것"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이 16일 신동빈 회장을 상대로 자신의 집무실에 배치된 직원을 해산하고, CCTV를 철거하라고 요구했다. 


SDJ 코퍼레이션은 이날 "신 총괄회장이 참담함을 넘은 통분한 심정으로 신 회장에게 즉각적인 조치가 필요한 여섯 가지 사안을 담은 내용증명을 발송했다"고 밝혔다. 


이어 "가장 시급한 문제로 제기된 신 총괄회장의 비서와 경호요원은 본인이 지명하는 사람으로 배치할 것"이라며 "이를 위한 인수인계 시점을 신 회장 측에 통보할 것"이라고 전했다.


신 총괄회장은 우선 신 회장에게 총괄회장인 본인의 즉각적인 원대복귀와 명예회복에 필요한 조치를 하고, 신 회장을 비롯해 불법적인 경영권 탈취에 가담한 임원의 전원 해임과 관련자에 대한 민형사상 책임을 추궁할 것을 촉구했다.


이와 함께 신 총괄회장은 본인의 집무실 주변에 배치해 놓은 직원을 즉시 해산 조치하고, CCTV를 모두 철거하라고 통보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장남 신동주 SDJ 코퍼레이션 회장이 본인의 거소와 지원 인력에 대한 관리를 총괄하게 하고, 본인의 승낙을 받는 이의 통신과 방문 등 본인과의 소통 행위에 대해 일체 방해하지 말라고 요구했다.


또 "아버지가 정신적으로 이상하다, 정상적인 의사결정 능력이 없다" 등의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행위를 즉시 중단하고, 사과 등 명예회복에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을 주장했다.


SDJ 코퍼레이션 관계자는 "신 총괄회장의 통보는 신동주  회장에게 법적 조치를 포함한 일체 행위에 대해 친필서명으로 위임하고, 한국과 일본에서 소송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상대방 측인 신동빈 회장이 본인의 집무실을 감시하고 있는 것이 부당하다는 점을 공식적으로 제기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신 총괄회장은 통고서에서 "자유로운 소통을 방해하거나 감시요원의 즉각 해산과 CCTV의 즉시 철거 요구에 응하지 않으면 이를 본인에 대한 불법 감금행위로 간주할 것"이라며 "민형사상 책임을 엄히 물을 것이므로 즉각 조치를 취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해태, 온라인 전용 ‘띵동 키즈카페’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마음껏 뛰어 놀고 싶지만, 집 안에만 머물러야 하는 집콕 아이들에게 신나는 키즈카페가 배달된다. 해태제과(대표이사 신정훈)는 맛있는 과자도 먹고, 자동차 장난감으로 즐길 수 있는 온라인 쇼핑몰 전용 과자선물세트 ‘띵동 키즈카페’를 출시했다. ‘띵동 시리즈’는 일상이 된 언택트 라이프에 맞춰 집으로 먹거리와 즐길거리를 함께 배달하는 해태의 이커머스 전용 선물세트. ‘띵동 키즈카페’는 지난해 홈시네마족을 위해 선보인 ‘띵동 시네마인’에 이은 2번째 시리즈다. 자동차 모양의 종이박스 안에 아이들이 좋아하는 얼초(얼려먹는 초코만들기), 홈런볼 등 9가지 대표제품을 담았다. 전작처럼 포장박스를 재미있는 즐길거리로 활용한다. 버스모양이 기본, 양쪽 점선을 접어 홈에 끼우면 소방차가 되고, 뒷 부분 점선을 접으면 트럭으로 깜짝 변신한다. 간단한 조립만으로 3단 변신 자동차 장난감을 즐길 수 있고, 동봉된 알록달록 스티커를 활용하면 단 하나뿐인 나만의 자동차까지 완성된다. 신나는 자동차 장난감에 맛있는 과자도 먹는 2가지 재미를 동시에 선사하는 가잼비 높은 과자선물세트다. 15일부터 온라인 쇼핑몰 G마켓과 옥션에서 판매되고, 이번 달 말부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