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유영준 박사 칼럼> HACCP 궁금하면 직접 묻자

1959년 미국 우주계획용 식품제조에서 시작된 HACCP이 우리나라에서도 1995년 도입돼 50여년이 지났다.


정부가 불량식품을 4대악 중 하나로 지정하고 이를 근절키 위해 지속적으로 활동하고 있으나 최근 식품 위생사고가 끊이지 않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HACCP 인증을 점차 확대할 방침이다.


이에 본지는 HACCP교육기관 미래엠케이씨 유영준 대표로부터 연재를 통해 HACCP 대해 이야기해보고자 한다. <편집자 주>

 

HACCP관련 일을 하면서 제일 주의하여야 할 점은 정부의 엄연한 관련 법령, 기준 등이 있다는 것이다.


정부 관련 기관들이나 전문가들의 HACCP관련 좋은 자료들이 있으니 이를 잘 활용하여야 함에도 불구하고 소문만 듣고 판단하거나 오래 되어 이미 폐기되었거나 변경된 옛 정보나 지식, 함량 미달의 자료나 허위 정보를 이용하여 낭패를 보는 일이 많다.


따라서 정부의 관련 법규나 기준을 정확히 파악하고, 해당 기관을 잘 활용해야 한다.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은 인증심사·연장심사·변경심사 등 안전관리인증기준 적용 작업장 등의 인증(연장)사업과 안전관리인증기준 적용 작업장 등의 안전관리인증기준 이행여부에 대한 조사, 평가(정기심사)를 실시한다.


안전관리인증기준에 대한 기술지원을 통해 HACCP 인증을 위한 기술 지원은 물론 HACCP 인증 후에도 도움을 준다.


또한 축산물 시험·검사 사업과 연구사업 등 안전관리인증기준의 운용에 관한 시험·연구사업을 시행하며 식품·축산물위생 및 안전관리인증기준에 관한 교육·정보를 제공한다. 축산물 HACCP교육, 미생물 실습교육, 축산인교육, 소비자 대상 HACCP 정보제공 프로그램 등 대표적이다.


식품산업 및 안전관리인증기준에 관한 조사·연구 및 통계사업도 하고 있다. 식품안전관리 정책·제도 등의 조사연구와 국내 식품산업통계 및 HACCP 적용 효과 분석은 물론 친환경농산물(축산물에 한함)인증사업과 식품접객업소 위생등급제 사업, 해외제조업소의 현지실사 사업도 담당한다.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이나 지원에 질의를 하거나 기술지도 받을 때 주의하여야 할 점은 정부 기관은 성격상 법 테두리 내에서 조언 내지 기술지도를 함으로 자칫하면 현장 사정 까지 고려하지 못할 수도 있음을 감안하여야 한다.


그래도 궁금하면 식약처 HACCP 교육훈련기관의 무료진단을 이용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관련기사

35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SPC 배스킨라빈스, ‘아빠왔다팩 & 옹기종기팩’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그룹이 운영하는 배스킨라빈스가 일상의 행복한 순간을 더욱 완성시켜 줄 새로운 핸드팩 세트 ‘아빠왔다팩 & 옹기종기팩’을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은 다양한 상황에서 가족 및 지인, 동료들과 함께 행복을 나누는 그 순간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주는 패키지로 구성되었다. △퇴근길 깜짝 선물로 가족들을 즐겁게 해주고 싶은 부모님의 사랑을 듬뿍 담은 ‘아빠왔다팩(싱글레귤러 4개입)’ △길어지는 회의로 피로한 직장인과 장시간 공부로 지친 학생들의 에너지 충전을 위한 ‘옹기종기팩(싱글레귤러 8개입)’ 2종으로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성됐다. 현재 판매 중인 버라이어티팩(싱글레귤러 6개입)을 제외하고, 새롭게 패키징 된 2종은 7월 1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배스킨라빈스는 ‘아빠왔다팩’ & ‘옹기종기팩’ 출시를 기념해 “배라와 함께! 행복을 함께!”를 테마로 사연 응모 이벤트를 진행한다. 7월 11일까지 친구, 가족, 회사 동료 등 소중한 사람들과 배스킨라빈스를 함께 나누고 싶은 순간을 이벤트 홈페이지에 댓글로 남기면 이벤트에 자동 응모된다. 추첨을 통해 당첨된 3명에게는 핸드팩 세트 3종 중 각 사연과 어울리는 1종을 증정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