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J이재현 회장 구속 기소

URL복사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 윤대진)는 18일 국내외 비자금을 차명으로 운용하며 546억원의 세금 포탈과 임직원의 복지후생비ㆍ급여 등을 부풀려 지급한 뒤 돌려받는 등의 수법으로 963억여원의 회사 돈을 횡령한 혐의로 이 회장을 구속기소한다고 밝혔다.


검찰은 또 이 회장과 함께 범행을 한 신모 CJ홍콩법인장(지난 6월 27일 구속기소)을 조세포탈에 관여한 혐의로 추가 기소하고 범행에 가담한 성모 부사장과 하모씨, 배모씨 등 CJ그룹 전•현직 임원 3명을 불구속 기소했다. 또 중국에서 체류하며 소환을 거부하고 있는 김모 CJ 전 재무팀장을 지명수배하고 기소중지하는 한편, 국세청에 관련자들이 포탈한 세금을 추징하도록 통보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 회장은 지난 1997년에서 2004년께 CJ제일제당 대표이사로 일하면서 임직원 복리후생비 등을 부풀리는 방식으로 603억 원의 돈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으며, 2009년께부터 약 4년간 인도네시아법인 등에 근무하지도 않는 임원 3명 계좌에 급여를 지급한다는 명목으로 115억1037만원의 해외비자금을 빼돌린 혐의도 받고 있다.

 

 

또 신모 부사장과 함께 지난 2007년 1월 일본 도쿄에 있는 CJ일본법인 소유의 빌딩과 부지 등을 담보로 제공한 근저당권 약 254억원 등이 포함돼 이 회장의 횡령액은 963억여원에 달했다

관련기사

4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정관장 동인비, 클렌징 라인 4종 선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정관장의 프리미엄 홍삼 화장품 브랜드 동인비가 엄선된 홍삼 성분을 담아 메이크업과 노폐물 제거는 물론, 피부를 건강하게 가꿔주는 새로운 클렌징 라인을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이는 클렌징 라인은 천연 사포닌 세정 성분으로 부드럽지만 강력한 딥 클렌징을 가능하게 하는 것이 특징이다. 동인비의 독자성분인 ‘진세노클리어쉴드™’는 미세먼지와 각종 유해환경에 예민해진 피부를 케어해주고, 피부 영양과 유수분 밸런스에 도움을 주는 ‘홍삼초’ 성분으로 피부를 촉촉하고 건강하게 가꿔준다. 동인비 클렌징 라인은 ‘모이스처 클렌징 오일’, ‘마이크로 클렌징 폼’, ‘브라이트닝 리퀴드 클렌저’, ‘소프트 필링 젤' 총 4종으로 구성돼 있다. 1차 세안 단계의 대표 제품인 ‘모이스처 클렌징 오일’은 6년근 프리미엄 홍삼 오일을 함유해 피부에 풍부한 영양과 보습감을 더해주고, 오일 하나로 미세먼지와 블랙헤드까지 클렌징하는 강력한 세정력을 갖췄다. 2차 세안 단계의 ‘마이크로 클렌징 폼’은 사포닌 성분이 함유된 촘촘하고 부드러운 거품이 모공과 피지, 초미세먼지까지 깨끗하게 케어하는 클렌저로, 당김 없이 산뜻한 사용감을 선사한다. ‘브라이트닝 리퀴드 클렌저’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