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J '경영총괄직'신설...허민회 CJ푸드빌 대표 겸직

URL복사
CJ그룹은 이관훈 대표 아래 경영총괄직을 신설하고 허민회 CJ푸드빌 대표를 겸직시킨다고 5일 밝혔다. 

경영총괄직은 경영위원회의 의사결정 과정을 지원하며 재무, 사업관리(사업1·2팀), 마케팅, 경영연구소를 관장한다.

허 대표는 CJ푸드빌 대표를 겸직하면서 이관훈 대표를 보좌하게 된다. 허 대표는 CJ제일제당 자금팀으로 입사한 뒤 CJ투자증권 경영본부장을 역임했으며 CJ의 사업총괄부사장을 거쳐 CJ푸드빌 대표를 맡고 있다.

CJ푸드빌은 경영공백 최소화 위해 운영총괄직을 신설해 정문목 경영전략실장이 운영총괄을 겸한다.

앞서 CJ그룹은 2일 이재현 회장의 경영공백을 최소화하고 그룹경영을 안정적으로 이끌기 위해 5인의 경영진으로 구성된 '그룹경영위원회'를 발족했다.

그룹경영위원회는 위원장인 손경식 회장을 중심으로 이 회장의 누나인 이미경 CJ E&M 부회장과 이채욱 CJ대한통운 부회장, 이관훈 CJ 사장, 김철하 CJ제일제당 사장 등 주요 계열사 전문경영진 3명이 참여한다.




관련기사

4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