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21국감] aT가 방치한 중국산 짝퉁 과일, 교수형 ‘감’

URL복사

윤재갑 의원, 중국산 과일에 ‘시금치배’, ‘한국배’, ‘교수형감’ 등 한글 포장·판매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중국산 짝퉁 과일이 마치 한국산인양 판매되고 있음에도 aT가 소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윤재갑 국회의원(해남·완도·진도)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베트남과 태국 등에서 중국산 저가 과일에 ‘한국배’, ‘황금배’, ‘시금치배’, ‘교수형감’ 등 정체불명의 ‘한글’로 포장된 짝퉁 과일이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언 듯 보면 그럴싸한 한글 표기로 인해, 현지인들이 뒷면에 깨알같이 적힌, ‘CHINA’를 발견하기 전까지 이 제품들을 한국산으로 알고 구매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현지 소비자들은 맛 좋은 한국산 과일을 찾고 있는데, 정작 현지에선 중국산 짝퉁 과일이 이를 대신하고 있는 실정이다.


중국산 짝퉁 과일이 등장한 까닭은 베트남과 태국 등 이른바, 신남방 국가로의 대한민국 농식품 수출액 증가를 꼽을 수 있다.


신남방 국가로의 농식품 수출액은 지난해 15.5억 불을 기록했고, 올해 상반기 수출액도 지난해 동기간보다 28.2% 증가한 9.3억 불을 기록했다.


전체, 농식품 수출액 가운데 이들 신남방 국가로의 수출 비중이 20.5%를 차지하는 등, 베트남과 태국 등은 대한민국 농식품 수출의 신흥 대상국으로 부상하고 있다.


이러한 한국 농산물의 판매 호조를 틈타, 등장한 중국산 짝퉁 과일에 대해 윤재갑 의원은 이미 지난 3월, aT의 철저한 대응을 촉구한 바 있다. 


하지만, aT는 현지 국가에서 단속할 근거가 없단 이유로, 지난 7개월동안 ‘한국산과 타국산 농산물 구별법 안내 마케팅’ 등 소극적 대응에 그치고 있었다. 


윤재갑 국회의원은 “짝퉁 과일이 팔릴수록 우리 농민과 aT가 어렵게 쌓아온 ‘대한민국 농산물 이미지’를 한순간에 무너트리는 것은 물론, 신남방 국가로의 수출에도 막대한 타격을 입을 수 있다”고, 말하며 “외교부와 농식품부를 통해 현지 정부와 짝퉁 과일에 대한 단속과 처벌이 가능할 수 있도록 aT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지적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SPC 배스킨라빈스, 해피 홀리데이 아이스크림 케이크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 그룹이 운영하는 배스킨라빈스가 행복한 크리스마스 파티를 완성시켜 줄 아이스크림 케이크 16종을 출시한다. 배스킨라빈스는 매년 크리스마스 시즌마다 배스킨라빈스만의 감성이 담긴 캠페인을 진행하고, 즐거움에 재미까지 더한 아이스크림 케이크를 출시해왔다. 2021년의 테마는 ‘해피홀리데이’로 사랑하는 가족 & 친구와 함께 행복한 크리스마스를 즐길 수 있는 모두를 위한 아이스크림 케이크 16종을 선보인다. 대표 제품은 △파티 위드 트윙클 트리, △파티 위드 해피박스, △파티 위드 스노우 볼 3종으로, 히든 포크, 워터볼, 파티 박스 등 재미 요소를 가득 담은 것이 특징이다. 먼저 동글동글한 모양의 ‘스노우볼’ 아이스크림이 쌓여 있어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는 ‘파티 위드 트윙클 트리’는 중앙에 있는 귀여운 별 모양 막대를 뽑으면 3단포크가 들어있어 특별한 날 여럿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케이크다. 지난해 큰 인기를 끈 ’27 큐브’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신기술을 적용해 만든 원형 아이스크림을 활용했다. ‘파티 위드 해피박스’는 케이크 하단 해피박스 속에 가랜드 1개, 물결양초 4개, 하트풍선 4개 등 파티용품이 숨어있어 나만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