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20국감] 무자격 조합원 조합장 불법선거 극성

URL복사

농협중앙회, 무자격 조합원 정리 감사 지적 및 제재 형식적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승남 의원(고흥‧보성‧장흥‧강진)은 16일 조합원의 고령화, 도시화 등으로 무자격 조합원이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불법선거의 폐단을 없애고 농업농촌의 지속가능성을 위해서 조합원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고 밝혔다.  


제1·2회 동시조합장 선거시, 불법선거로 입건된 사람은 2160명이고 이 중 96명이 구속됐다. 무자격 조합원 관련 소송은 총 44건으로 21개 농축협이 재선거를 실시했다. 불법선거 사례가 근절되지 않는 이유가 무자격 조합원 정리 감사에 적발되어도 문책과 시정을 받는게 전부이기 때문에 지역조합의 입장에서는 허수를 정리할 이유가 없다.  
  

2019년 현재 조합원은 2099천명으로 2016년 대비 147천명이 감소했고 전체 조합원 대비 청년조합원은 2017년 2.35%, 2019년 1.97%로 계속 감소하고 있다. 또한 지역농협은 가족원인 여성농업인이 조합원 가입이 가능하지만, 축협, 품목별·업종별 농협의 경우에는 가족원인 여성농업의 조합원 가입이 불가능하다. 이 때문에 축협의 여성조합원 비중은 16.7%, 품목농협 14.7%, 인삼협 18.2%로 현저히 낮다.


김 의원은 “청년조합원과 여성조합원을 늘려야 농업·농촌의 미래가 있다. 미래를 이끌어갈 후계농업인을 발굴하고, 청년창업농 육성계획, 청년농업인 프로젝트 지원 등과 연계하여 청년조합원 가입을 늘려야 한다. 또한 지역축협, 품목별·업종별 농협의 여성조합원 비율을 높일 수 있도록 농협법 시행령을 개정하는 등 제도개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오뚜기, 진짬뽕과 만두의 환상적인 만남 ‘진짬뽕만두’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대표 이강훈)가 매콤하고 개운한 진짬뽕의 진한 맛을 만두에 더한 ‘진짬뽕만두’를 출시했다. ‘진짬뽕만두’는 오뚜기의 스테디셀러 제품인 ‘진짬뽕’의 맛을 통째로 만두에 넣은 제품이다. 진짬뽕의 화끈하고 매콤한 불맛과 개운하면서도 진한 맛을 만두로 구현했다. ‘진짬뽕만두’는 돼지고기와 오징어, 다양한 채소 등 짬뽕에 들어가는 원재료를 그대로 사용하였다. 2가지의 고춧가루를 사용하여 기분 좋은 매콤한 맛을 내는 것이 특징이며, 화끈한 불맛과 진한 해물맛도 살렸다. 진공 반죽을 사용하여 부드럽고 쫄깃한 만두피에 양배추, 양파, 부추, 대파, 죽순 등 다양한 채소를 넣어 만두의 풍부한 식감과 부드럽고 촉촉한 맛을 살렸다. ‘진짬뽕만두’는 진공 반죽한 피를 사용하여 찜기에 찌면 부드럽고 군만두로 튀기면 더욱 바삭하다. 에어프라이어로 조리가 가능해 더욱 편리한 제품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진짬뽕의 화끈한 불맛과 진하고 개운한 맛을 살린 ‘진짬뽕만두’를 출시했다”며, “진짬뽕의 맛과 함께 풍부한 재료로 꽉 채워 더욱 맛있는 만두”라고 말했다. ‘진짬뽕만두’는 롯데마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