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양계산업 회복 위한 올바른 정책은'...'한국양계산업 오늘과 내일' 국회 포럼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한국양계포럼(회장 오세을)은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지속가능한 한국양계산업'이란 주제로 제10차 한국양계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김학용 의원, 이만희 의원, 대한양계협회를 비롯해 전국 양계농가와 양계유통업계가 참석했다. 

 

양계포럼협회가 주관하고 김학용 의원이 주최한 이번 포럼은 10년간의 산란계 현황 분석, 생산성 향상을 위한 AI방역, 사육현장의 문제점과 해결방안, 소비자 관점에서의 유통 변화, 가정간편식에서 사용되는 계란의 종류와 함께 계란을 활용한 신메뉴 분석, 영양소 대비 섭취방법 등 다양한 논의가 이뤄졌다.

 

김학용 의원은 "최근 양계농가를 비롯한 산업전체의 어려움이 매우 크다"며 "양계산업 발전을 위해 국회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오세을 회장은 "현재 여러 어려운 상황속에서 우리 축산인들의 시름은 깊어가고 있다. 각종 규제가 완화돼 양계인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며 "한국양계포럼을 비롯한 산란계협회가 활성화돼 산란인들의 사업에 많은 발전이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3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