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춘진 보건복지위원장 "건강기능식품 안전성 기관마다 상충...충분한 협의 후 발표해야"

URL복사

"국민 신뢰회복 관계부처 상호협렵이 대안" 정부 역할 강조


김춘진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은 가짜 백수오 사태로 인한 건강기능식품의 신뢰회복과 경쟁력에 있어 정부의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23일 국회에서 열린 '건강기능식품 신뢰도 회복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푸드투데이와의 인터뷰에서 "건강기능식품의 안전성과 건전성에 대해 발표하는 기관이 많이 상충된다. 소비자원, 경찰청, 식품의약품안전처 많은 부분이 산재 돼 국민들은 혼란스럽다"며 "앞으로 건강기능식품의 안전성에 대해 발표할 때는 관련기관과 충분한 협의를 거친 후 발표해 국민들의 혼란을 줄여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앞으로는 상호 협력을 통해 관계부처가 함께 논의하고 대안을 제시함으로써 국가가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며 "건강기능식품의 신뢰회복은 국가와 국민 모두가 함께할 때 가능하며 경쟁력 또한 강화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바로 이것이 농민이 사는 길이고 국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지름길"이라며 "건강기능식품의 신뢰도 회복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고 했다.


정부의 근본적인 역할에 대해 김 의원은 "정부는 국민의 건강권, 건강기능식품의 안전성과 건전성 확보를 위해서 부단히 준비하고 노력해야 한다"며 "미리미리 준비하고 꾸준한 연구를 통한 정부의 대책과 함께 국회에서는 법과 제도 정비를 위해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여야 간사인 새누리당 이명수 의원과 새정치민주연합 김성주 의원이 공동 주최한 이날 토론회에서는 건강기능식품의 개별인정형 원료에 대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심사과정에서 근거 자료의 객관성을 높이고 광고 심의를 강화하자는 주장 등 활발한 토의가 진행됐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오뚜기, 열라면과 참깨라면의 콜라보 ‘열려라 참깨라면’ 용기면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대표 황성만)가 화끈한 매운맛의 열라면과 고소한 참깨라면을 콜라보한 ‘열려라 참깨라면’을 용기면으로 출시했다. ‘열려라 참깨라면’은 화끈한 맛의 ‘열라면’과 고소한 ‘참깨라면’을 조합한 제품으로, 봉지면의 좋은 반응에 이어 더욱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용기면으로 새롭게 출시됐다. 전자레인지에 2분만 조리하면 끓인듯한 라면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열려라 참깨라면’은 하늘초의 매콤함이 어우러진 화끈하고 강렬한 매운맛으로 건파와 건청경채로 구성된 건더기스프가 더욱 풍부한 맛을 이끌어낸다. 최적의 비율로 배합한 면발을 사용하여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을 구현하였으며, 국물의 복합미 향상을 위해 면발에 은은한 마늘의 풍미가 느껴지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고소한 참깨와 계란으로 구성된 참깨계란블럭은 매운 라면의 맛에 고소한 맛을 더해 더욱 풍부한 맛을 느낄 수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열라면의 매운맛과 참깨라면의 고소함을 살린 ‘열려라 참깨라면’을 용기면으로 출시했다”며, “두 제품의 장점만을 모은 새로운 맛을 간편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열려라 참깨라면’ 용기면은 4월 14일부터 롯데마트에서 구매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