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공주시, 김장철 농산물 잔류농약 검사 실시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충남 공주시(시장 최원철)는 김장철을 맞아 농산물 직매장(로컬푸드) 판매 농산물의 안전관리를 위해 김장재료를 수거, 검사를 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검사는 지역 내 농산물 직매장(로컬푸드) 직매장에서 유통 중인 배추와 무, 마늘, 생강, 갓 등 김장 채소 7품목 43건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지난 10월 30일부터 11월 30일까지 실시한 검사 결과 2건을 제외한 대부분 농산물이 잔류농약 허용기준을 초과하지 않는 적합한 결과가 나왔다.

 

2건의 부적합 농산물은 관련기관에 처분을 요청했으며, 검출 농가와의 1:1 맞춤 교육을 통해 올바른 농약 안전사용기준을 준수하도록 했다.

 

시는 소비자에게 직접 판매하는 농산물 직매장의 특성을 고려해 농산물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김장철 대비 잔류농약 검사를 매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김장철 이외 안전 검사를 대폭 늘려 공주시 농산물의 안전한 먹거리 생산을 적극 유도해 나갈 방침이다.

 

김희영 시 기술보급과장은 “앞으로도 변화하는 농산물 소비 경향을 분석·반영해 농산물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농산물이 안전하게 유통되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