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J이재현, 석방보류...‘좋다 말았네’

URL복사

서울구치소 측 법원에 건의한지 하루 만에 경과 관찰 후 판단 요청

  

서울구치소가 CJ그룹 이재현 회장을 임시 석방해달라고 법원에 건의한지 하루 만에 이를 다시 보류해달라고 요청했다.

 

15일 법조계에 따르면 구치소 측은 지난 10일 서울고법 형사10(권기훈 부장판사)에 이 회장에 대한 구속집행정지 결정을 건의했다. 하지만 이튿날 다시 건의 보류 요청서를 제출했다.

 

구치소 측은 최고의 의료진이 적극적으로 진료를 하고 있으니 경과를 좀 더 보는 것이 좋겠다경과 관찰 후에 건의해도 늦지 않겠다고 판단해 보류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 회장의 변호인은 지난 11일 이 회장이 정신적 공황 상태로 생명에 위협을 느껴 수감 생활이 불가능하다며 법원에 의견서를 제출했지만 구치소의 이러한 판단은 이 회장 측 주장과 차이가 있어 논란을 예고하고 있다.

 

구치소 측은 이 회장의 병세를 더 관찰하는 것이 좋겠다는 일부 의료진 의견 등을 종합해 이같이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재현 회장은 지난 4월 법원이 이 회장의 구속집행정지 기간 연장 신청을 받아들이지 않은 만큼 다시 구속집행정지 신청서를 제출하지는 않았지만 사실상 임시 구속집행정지와 다를 바 없다.

 

구치소 관계자는 이 회장이 의료진의 치료를 잘 받아서 정상적인 수형 생활을 할 수 있을 정도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8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서울우유, 온라인 전문 브랜드 ‘클릭유 1A등급 우유’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문진섭)이 온라인 전문 브랜드 ‘클릭유(Click U) 1A등급 우유’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온라인 쇼핑이 활성화되며 이커머스 시장이 새로운 경쟁력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이에 서울우유협동조합은 온라인 전문 브랜드 ‘클릭유(Click U)’를 선보이며 온라인 채널 강화에 나선다. 이번 신제품 ‘클릭유 1A등급 우유’는 경쟁사와 원유 차별화를 위해 국산 1급A 원유를 사용했다. ‘멸균우유’는 초고온(130~140도) 멸균법으로 제조하여 유통기한이 길고 장기간 실온보관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클릭유 1A등급 우유’는 소비자의 편의성을 고려해 개봉과 보관이 편리한 스마트 캡을 장착하고, 슬림한 멸균팩을 적용해 그립감을 개선해 휴대와 편리성을 높였다. 더불어 패키지는 연필 스케치 느낌의 일러스트를 더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구현해냈다. 서울우유협동조합 조문탁 e커머스사업본부장은 “최근 이커머스 시장이 확대됨과 동시에 실온 제품의 성장이 가속화됨에 따라 대용량 멸균우유인 이번 신제품을 출시하게 됐다"며, “온라인 쇼핑을 통해 간편하게 클릭 한 번으로 만나볼 수 있는 ‘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