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디야커피, 쌀쌀한 날씨 차 판매량 40% 증가...할매니얼 '생강차, 쌍화차' 높아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늦가을에 접어들면서 커피전문점에서 차(茶)를 찾는 소비자가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디야커피가 일교차가 큰 날이 계속됐던 지난달 18일부터 31일까지 2주간 전국 가맹점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차(茶) 제품군 판매량이 전월 동기 대비 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6일 밝혔다. 

 

계절적 요인과 MZ세대를 중심으로 한 할매니얼 트렌드의 영향으로 해당 기간 생강차, 쌍화차 등 전통차 제품의 판매량이 78% 상승해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으며, 전통차와 함께 즐기기 좋은 약과 베이커리 2종도 높은 판매율을 보였다.

 

다채로운 허브와 새콤달콤한 과일청을 조합해 다양한 향미를 즐길 수 있는 ‘블렌딩 티’ 제품의 판매량도 22% 증가했으며, 따뜻한 차를 찾는 소비자 비율은 73%로 전월 동기 대비 약 70% 늘어났다.

 

또한 엑스트라 사이즈 차를 찾는 고객이 전월 동기 대비 10% 증가하면서 대용량 음료에 대한 소비자 선호가 차에도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계절 및 날씨의 영향과 트렌드가 맞물리면서 커피 외에도 다양한 종류의 차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커피는 물론 소비자 취향을 사로잡을 수 있는 다채로운 음료를 선보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6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