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1 (화)

식품

푸드투데이 편집국의 '쓰리고' 먹go 마시go 즐기go!-요망진 도세기

서울에서 만난 청정제주의 맛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냉동삼겹살이 대세인 요즘 제주근고기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곳이 있습니다. 당산역에 위치한 요망진도세기는 제주도에서 항공으로 직송받은 근고기만 판매합니다.


워낙 고기가 맛있기로 유명해서 이미 당산동에서 맛집으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제주도 애월항에도 100평의 매장이 있다고 하네요. 애월항의 매장도 넉넉한 공간과 함께 밑반찬과 고기가 깔끔하게 나오는 곳으로 제주도 내에서 유명하다고 합니다.


제주도의 맛을 느낄 수 있는 사이드메뉴도 판매하고 있지만 근고기를 시켜봅니다. 근고기를 시키면 떡과 소시지도 서비스로 제공된답니다.


기본찬으로 나온 쌈채소도 신선했어요. 좋은 고기가 있으니 소주 한잔이 빠질 수 없겠죠?^^


주문을 하면 초벌구이를 해서 제공됩니다. 노릇노릇 잘 익은 목살과 갈비살의 고소한 육즙이 짭짤한 맬젓과 잘 어울려요. 비계도 쫄깃쫄깃.


돔베고기와 고사리도 판매하고 있어서 시켜봤어요. 제주 고사리을 듬뿍 넣은 육개장도 칼칼하고 푸짐했습니다. 돔베고기도 담백하고 촉촉해요.


얼핏 보면 일반 수육과 같은 모습으로 보이지만 제주산 생고기를 사용하고 삶을 때 들어가는 재료와 방법이 달라서 그 맛은 비교불가에요.


당산동 요망진 도세기는 돼지의 다양한 부위와 신선함, 곁들임 찬, 서비스까지 모두 만족스러웠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자동차사고 후유증의 한방치료
요즘 늘어나는 환자들이 있다. 바로 교통사고 환자이다. 자동차의 활용이 늘어나면서 자동차의 사고가 늘어나며 교통사고로 인하여 통증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가벼운 경우에는 차의 손상으로 인체에는 영향이 없다. 그러나 사고가 경중에 따라 다르다. 아주 심한 경우에는 생명을 잃는 경우에서부터 가벼운 타박상으로 고생하는 경우까지 자동차사고의 경중은 매우 다르다. 가벼운 경우에는 가벼운 침치료 만으로도 효과를 본다. 그러나 상당수의 환자들은 통증이 남아서 계속 고생을 하며 치료를 받으러 오는 경우도 많다. 교통사고로 인한 통증의 종류에는 무엇이 있을까? 가장 많이 나타나는 통증은 목과 어깨의 통증이다. 갑작스럽게 정지를 하거나 정지된 상태에서 가해차량이 뒤에서 받으면 가장 먼저 손상을 받는 곳은 목과 어깨이다. 주로 앞의 차를 인식하지 못하거나 졸음운전으로 깜박 졸면 고속으로 앞차를 받아서 생긴다. 갑작스런 뒤에서의 충격은 머리를 뒤로 재꼈다가 반동으로 앞으로 나가면서 경추에 손상을 준다. 가벼운 경우는 목의 긴장과 통증, 목디스크 증세가 나타날 수 있다. 충격이 아주 심한 경우에는 경추의 척수의 손상이 되면 목 아래의 팔, 다리의 전신 손상이 올 수 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