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양향자 교수의 슈퍼 푸드> 비트의 효능

URL복사
비트는 당질이 많고, 잎에는 사포닌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다. 비트의 뿌리를 잘게 썰어서 소주에 넣으면 1~2분 내에 술 색깔이 선홍색으로 변해 술이 순해지고 색깔이 고와진다.

비트는 붓기를 가라앉히고, 피부병과 가려움증에 효과적이다. 어린이 발육에 특히 좋다. 골격 형성에 도움을 주고 치아를 튼튼하게 하며 모발의 성장을 돕는다.

붉은 비트에 포함된 철 함량은 그렇게 많지는 않지만 적혈구에 대해서 아주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는 성질을 가지고 있다. 비트 중에 포함된 화학원소의 특징은 나트륨이 50% 이상이고 칼슘은 불과 5%에 지나지 않는다는 사실이다. 이런 비율은 칼슘의 용해성을 높여주기 때문에 가열한 음식물을 먹을 때 무기성 칼슘이 몸에 축적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아주 좋은 것이다.

<비트를 이용한 요리>

*비트 샐러드

재료: 비트 1개(구근), 치커리 50g, 로메인 레터스 50g, 양파 1/2개, 오이 1/4개(바질 드레싱: 올리브 오일 6큰술, 식초 3큰술, 레몬즙 3큰술, 다진 마늘 1큰술, 설탕 1큰술, 바질 잎 5장, 후춧가루 약간)

만드는 법
1. 비트는 껍질을 벗기고 삶아서 채를 썰어준다.
2. 양파는 링으로 썰고 오이는 납작하게 썰어준다.
3. 치커리, 로메인을 적당한 크기로 썰어준다.
4. 2, 3을 찬물에 담가서 싱싱하게 준비한다.
                                                    5. 드레싱 재료는 한데 섞어서 소스를 만든다.
                                                    6. 4를 체에 밭쳐서 그릇에 담고 비트도 담아준 다음 드레싱을 뿌려준다.


*비트말이 강회

재료: 비트 100g, 당근 1개, 메추리알 5개, 미나리 1/2단, 꼬지 10개, 강낭콩 1큰술, 녹말가루 1큰술, 올리고당 1큰술, 올리브유 1큰술

만드는 법
1. 비트와 당근은 얇게 썰어준다.
2. 강낭콩은 소금을 넣고 삶아준다.
3. 메추리알을 삶아서 껍질을 벗긴다.
4. 미나리를 깨끗이 씻어 끓는 물에 데친다.
                                                    5. 4의 미나리를 돌돌 말아서 묶음 다음 비트나 당근을 올려준다.
                                                   6. 끓는 물에 녹말가루, 올리고당, 올리브유, 강낭콩을 넣어 소금으로 간한다.
                                                   7. 접시에 5와 6을 담고 메추리알을 사이사이에 올려놓고 6의 소스를 끼얹는다.


요리연구가/식공간연출학박사 양향자

현)사단법인 세계음식문화원 이사장
현)사단법인 한국푸드코디네이터협회 회장
현)양향자 푸드 앤 코디 아카데미 원장
현)상명대학교 푸드코디네이터 석박사과정외래교수
현)중국 산동대학교외 2개대학 객원교수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하림, 신개념 육수라면으로 라면시장 도전장...'The미식 장인라면'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하림이 신개념 육수라면 ‘The미식 장인라면’을 앞세워 라면시장에 도전장을 냈다. 하림은 14일 20시간 우려낸 진짜 국물로 만든 ‘The미식 장인라면'을 론칭하고 라면시장에 본격 진출했다고 밝혔다. 하림은 인스턴트식품으로 저평가돼온 가공식품을 장인, 셰프가 제대로 만든 요리수준으로 끌어올려 가정에서도 미식(美食)을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는 목표로 제품개발에 박차를 가해왔다. “자연소재와 신선함으로 삶을 맛있게”라는 하림의 식품사업 목적이 바탕이 됐다. 그 상징적 제품으로 라면을 먼저 내놓았다. The미식 장인라면의 차별점은 20시간 동안 직접 끓인 국물에 있다. 장인라면은 사골과 소고기, 닭고기 등 신선한 육류 재료와 버섯, 양파, 마늘 등 각종 양념채소를 20시간 끓인 진짜 국물로 만든 라면요리라고 하림 측은 설명했다. 스프의 형태도 분말이 아닌 국물을 그대로 농축한 액상을 고집했다. 일반라면이 분말스프를 만들기 위해 육수를 건조하는 과정에서 훼손하는 재료 본연의 맛과 향을 그대로 살려내기 위해서다. 하림 관계자는 "신선한 사골과 육류, 버섯에 더해 마늘과 양파 등 양념채소를 함께 우려내면 감칠맛을 더하는 성분이 강화된다”면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