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TV] 가족과 요리도 하고 심장병 환자도 돕고...'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벌’ 성료

13일 과천 서울랜드 피크닉장서 총 100개팀 요리 경연 개최, 참가비·출연금 한국심장재단 전달
오뚜기상.스위트홈상.옐로우즈상 등 11개팀에 총 1200만원 상당 전자제품 교환권 및 상품 시상

 

 

[푸드투데이 = 노태영 기자] 오뚜기(대표 황성만)가 13일 과천 서울랜드 피크닉장에서 ‘스위트홈 제26회 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벌’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올해로 26회째를 맞은 ‘스위트홈 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벌’은 총 3000여 가족, 약 1만 2500여명이 참가한 대한민국 최대 요리축제로, 요리를 통해 가족 간 화합을 도모하고 ‘스위트홈’을 실현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올해는 전년(50개팀) 대비 참가자 규모를 2배 늘려, 총 100개팀이 참여해 한식·양식·중식·일식 등 열띤 요리 경연을 펼쳤다. 참가자 대표는 선천성 심장병 어린이 후원을 위해 요리대회 참가비에 행사를 주최한 오뚜기의 출연금을 더해 총600만원을 한국심장재단에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황성만 대표는 "올해로 스물여섯 번째를 맞는 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벌은 요리를 통해 스위트홈을 실천하고 건강한 가족 문화를 선도하기 위해 지속돼 왔다. 올해는 더 풍요롭고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많은 노력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로 인해 지난 3년이 넘는 어려운 시간 속에서도 오늘 우리가 이렇게 함께 모일 수 있는 것은 서로 믿고 의지하며 함께하는 가족이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며 "참가해 주신 가족분들께 감사를 드리고 행복한 하루가 되시기를 진심으로 바라다"고 덧붙였다.

 


이날 팽팽한 경쟁을 뚫고 대상인 ▲오뚜기상의 영예를 안은 박범균 가족에게는 500만원 상당의 전자제품 교환권과 트로피가 주어졌다. ▲스위트홈상을 수상한 2개팀에게는 각 200만원 상당, ▲옐로우즈상을 수상한 3개팀에게는 각 100만원 상당의 전자제품 교환권을 전달했다. 올해 신설된 ▲특별상을 받은 5개팀에게는 총 100만원 상당의 오뚜기몰 쿠폰을 지급했으며, 300만원 상당의 홍콩여행 상품권이 걸린 행운권 추첨 행사도 이어졌다. 


이날 요리 경연에 참석한 한 가족은 "아이들이 크림 파스타를 좋아해 오뚜기 제품으로 자주 만들어 먹는다"며 "선천성 심장병 후원 글을 보고 참가 한거라 수상을 하면 감사하겠지만 수상을 하지 않더라도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게 돼 그것 만으로도 정말 좋다"고 참가 소감을 전했다.


또 다른 가족은 "저희 가족은 내 손안의 레스토랑이라는 주제로 지속 가능한 식생활을 위해서 고기가 없는 비건 요리를 만들고 있다"며 "오늘 여기 오니까 너무 행복하고 큰 선물 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요리 경연 외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눈길을 끌었다. 행사장에는 ‘제1회 오뚜기 일러스트레이션 공모전(OIF)’ 수상작 전시를 비롯해 ▲오뚜기 제품을 시음·시식할 수 있는 ‘브랜드 경험존’ ▲옐로우즈(Yellows) 윷놀이, OTTOGI YELLOW 페인팅 등을 즐길 수 있는 ‘이벤트존’ ▲옐로우즈(Yellows) 애드벌룬으로 꾸며진 ‘포토존’ 등 다양한 즐길 거리가 마련돼 서울랜드 일반 방문객들도 함께 축제 분위기를 만끽했다. 


또한 오뚜기의 대표적 사회공헌활동인 선천성 심장병 어린이 수술비 지원사업을 통해 새 생명을 얻은 심장병 완치 어린이와 가족을 초청, 어린이 요리교실과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해 꿈과 희망을 선물했다.  

관련기사

56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