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익산시, 식품접객업소 시설개선지원 모집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전북 익산시(시장 정헌율)는 영업자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식품접객업소의 위생수준을 향상시킴으로써 안전한 외식환경 조성을 위해 식품접객업소 시설개선을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식품접객업소의 주방, 화장실, 입식테이블, 칸막이 등 위생 관련해 음식점 시설개선지원사업 참여업소를 19일까지 재모집한다고 밝혔다.

 

 지원 내용은 음식점 조리장 개선, 화장실 개보수, 입식테이블 설치, 방역환경 조성 등이다.  지원금액은 업소당 사업비의 70% 지원하며 지원한도는 최대 700만원이고 지원액 초과분은 자부담이다.

 

 지원대상은 공고일 기준 식품접객업소 영업주 주소 및 사업장이 익산시로 등록된 영업자로 6개월 이상 영업을 하고 있어야 한다. 지원제외 대상은 영업정지 이상의 행정처분을 받고 1년이 지나지 않았거나 진행중인 업소, 2021년도 시설개선 지원·선정 업소, 소주방·호프 등 형태의 일반음식점, 국세·지방세 체납업소이다.

 

 익산 공설운동장 주경기장 동문 위생과에서 방문 접수를 받고, 접수 업소를 대상으로 서류 및 현장 조사를 통해 대상업소를 선정할 계획이다.

 

 구비서류 등 기타 자세한 내용은 익산시 홈페이지 고시/공고 및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위생과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4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