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9 (월)

식품

[2019 추석의 맛] 건강한 명절나기 꿀팁② - 명절음식, 나트륨.당 줄이는 조리법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9일 추석 명절을 맞아 국민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추석을 보내실 수 있도록 식품 안전정보를 발표했다.


◇ 명절음식 건강하게 즐기는 방법 - 나물류, 데쳐서 조리하고 먹기 직전 간 맞춰
갈비찜, 불고기 양념, 설탕 대신 파인애플, 배, 키위 과일 사용 당 줄이고 연육효과
두부, 햄, 어묵은 뜨거운 물에 한번 데쳐 조리하면 나트륨 함량 줄일 수 있어
  
떡, 찜, 전 등 명절음식은 평소 먹는 음식에 비해 열량도 높고 나트륨, 당도 많아 칼로리와 나트륨, 당을 줄인 건강한 조리법을 사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나물류는 기름에 볶는 조리 방법 보다 데쳐서 조리하고 미리 양념에 무쳐두면 채소가 숨이 죽고 수분이 나와서 간이 싱거워지므로 먹기 직전 간을 맞춰 상에 내놓는다.

양념을 사용하는 조림보다는 구이 위주로 준비하고 국물 음식은 다시마, 멸치 등으로 우려낸 육수를 기본으로 사용하고 끓고 있는 조리 중간보다는 상에 올리기 직전에 간을 보는 것이 덜 짜게 조리하는 방법이다.
  
갈비찜, 불고기 등에 사용하는 양념은 설탕 대신 파인애플, 배, 키위와 같은 과일을 사용하면 당도 줄이고 연육효과를 얻을 수 있다. 두부, 햄, 어묵 등을 조리할 때는 뜨거운 물에 한번 데쳐내고 조리하면 가공식품의 나트륨 함량을 줄일 수 있다.
 
음식을 먹을 때에는 개인 접시를 이용해 덜어 먹는 것이 과식을 줄이는 방법이며 국물보다는 건더기 위주로 먹고 전은 간장을 찍지 않고 먹는 것이 좋다. 작은 크기(200㎖ 이하)의 국그릇을 사용하시면 나트륨 섭취를 줄이는데 도움이 된다.

명절음식은 기름에 튀기고 볶는 등 고열량, 고지방 음식이 많아 평소 식사량을 생각해 열량을 적게 섭취할 수 있도록 칼로리를 따져 식사량을 조절하는 것이 필요하다.
  
깨송편 4개(100g)가 224칼로리, 콩송편 4개(100g)가 194칼로리, 소갈비찜 250g이 495칼로리, 소고기산적 200g이 453칼로리, 동그랑땡 150g이 309칼로리로 명절음식 영양정보는 식품안전정보포털 식품안전나라 영양성분 데이터베이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