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투데이 창간 19주년 축사]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먹거리 안전 꼼꼼히 살펴 주길"

URL복사

식품산업경제전문지 푸드투데이의 창간 19주년을 164만 충북도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건강한 식품문화 정착에 헌신해 오신 황창연 대표님을 비롯한 푸드투데이 임직원 여러분께도 축하와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푸드투데이는 지난 2002년 창간 이후 식품산업경제분야의 국내 대표 언론으로서 식품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발전을 선도하며 국민들의 신뢰와 사랑을 한 몸에 받아 왔습니다. 


최근 코로나19로 식품산업 전반에도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국민의 건강, 나아가 삶의 질과도 직결되는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요구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더욱 중요한 과제가 되고 있습니다.


모쪼록 푸드투데이가 먹거리 안전 사각지대를 살피며 국민들의 먹거리 안전을 보다 꼼꼼히 살펴 주시기 바랍니다.


충청북도도 건강한 식생활 문화 발전과 식품산업 부흥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창간 19주년을 거듭 축하드리며, 푸드투데이가 대한민국 식품안전을 책임지는 파수꾼으로, 국민건강을 지키는 언론으로 더욱 발전하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관련기사

1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해태제과, ‘미니 초코칩 사브레’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사브레가 젊은 입맛에 맞춘 2세대 버전을 선보인다. 해태제과(대표 신정훈)는 정통 유럽풍 쿠키 사브레의 젊은 버전으로 ‘미니 초코칩 사브레’를 출시한다. 1975년 출시된 사브레의 사이즈와 맛이 한꺼번에 바뀐 것은 이번이 처음. 달달하고 바삭하게 굽는 프랑스식 쿠키로 사랑 받아온 사브레의 젊은 도전이다. 특유의 바삭한 겉면에 오독오독 씹히는 리얼 초코청크를 듬뿍 넣었다. 달달함에 초콜릿의 쌉쌀함까지 어우러져 한결 고급스럽다. 반죽 단계부터 코코아 분말을 섞은 덕분에 입맛을 돋우는 까무잡잡한 색감에 은은한 초콜릿 향도 새로운 포인트다. 여기에 젊은 층이 좋아하는 시나몬을 더한 것도 특징. 때문에 우유나 커피와 함께 즐기기 제격이다. 크기는 오리지널의 절반으로 줄였다. 한입에 쏙 들어오는 사이즈라 어린 아이들부터 어른들까지 언제 어디서나 깔끔하게 즐기기 좋다. 47살 사브레의 인기는 현재도 진행 중이다. 코로나로 디저트카페 대신 집에서 직접 만들어 먹는 다양한 먹거리 조합이 나오며, 사브레도 화제의 중심에 섰다. 아이스크림이나 우유와 함께 즐기는 ‘사브레 꿀조합 레시피’가 뜨면서 매출도 급증한 것. 실제로 지난해 비스킷 시장이 전년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