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스토리텔링28]코로나시대 충분한 아연 섭취로 면역력 높이기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면역체계는 질병과 감염으로부터 몸을 방어해 준다. 코로나19의 여파로 면역력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특히, 미네랄 영양소인 아연은 체내에서 면역기능을 조절하는 작용을 한다. 꼭 섭취해야 하는 중요한 필수 영양소인 아연을 섭취하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

아연(Zinc)은 왜 먹어야 할까?
아연은 우리 몸이 스스로 만들지 못하는 영양소가 아니기 때문에 섭취를 통해서만 몸에 흡수가 된다. 아연이 많이 함유된 음식은 굴이다. 또 소고기와 븕은 색 육류, 호두, 아몬드 등에 아연이 함유돼있다. 채식을 위주로 식생활을 하는 사람들에게는 아연이 절대적으로 부족하다.

 

강남베스트내과 이승남 원장은 "아연이 부족하면 면역기능은 자연히 떨어질 수 밖에 없다"고 말한다. 나이대가 높은 노인층의 경우 아연이 부족하면 폐렴 유발에도 영향을 끼친다는 것이 이승남 원장의 설명이다.

 

어린이들도 아연이 부족하면 감염에 노출되기 쉽다. 아연은 면역기능과 연결되는 수 백 가지의 신체 기관과 조직에 작용을 하기 때문에 충분히 섭취해야 하는 영양소로 꼽힌다.

또, 비만과 각종 성인병, 과민성 대장성증후군 등 소화기 장애가 있는 환자들과 당뇨병 환자들은 항상 아연이 부족하므로 음식물과 건강기능식픔으로 아연을 꼭 보충해 주는 것이 좋다.

 

아연이 부족한 경우, 여러가지 증상이 나타느는데 면역 기능의 저하 이외에도 상처 치유가 느리고 탈모현상이 오거나 생식능력 유지에 영행을 줄 수 있다.

 

어린이들의 경우 발육이 느릴 수도 있다. 하지만 무조건 아연을 많이 섭취한다고 해서 면역기능이 더 높아지는 것은 아니다.

 

너무 많은 양의 아연을 매일 섭취할 경우 과도한 섭취로 인해 오히려 면역력이 감소될 수도 있다. 아연의 하루 섭취 권장량은 12mg이지만 개인의 영양상태가 다르기 때문에 전문가와 상담 후 섭취량을 정하는 것이 좋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서식품, ‘동서 한잔용 보리차’ 시판...SNS 이벤트 프로모션 진행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보리차의 대명사 ‘동서 보리차’를 한 잔씩 마실 수 있는 티백 제품인 ‘동서 한잔용 보리차’를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은 기존 2L용 보리차 제품에 대해 ‘소량 단위로도 이용할 수 있으면 좋겠다’, ‘찬물에서도 잘 우러났으면 좋겠다’는 꾸준한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선보이는 제품이다. 동서 보리차만의 진하고 구수한 맛을 한잔 용량의 티백에 담아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으며, 찬물에서도 잘 우러날 수 있도록 동서식품만의 노하우로 보리의 로스팅 강도와 분쇄 정도를 최적화했다. 동서식품은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동서 한잔용 보리차의 디지털 필름을 공개하고, 이와 연계한 온라인 이벤트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동서식품은 1986년 녹차 티백을 시작으로 국내 차(茶) 시장을 이끌어 오고 있다. 엄선한 원료와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보리차'를 비롯해 ‘현미녹차’, ‘둥굴레차’, ‘메밀차’, ‘루이보스 보리차’, ‘도라지 작두콩차’, ‘자색 옥수수차’ 등 다양한 차 제품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동서식품 이재익 마케팅 매니저는 “동서 한잔용 보리차는 기존 대용량 제품을 음용하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