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체리부로, 3년 연속 글로벌 스탠더드 품질경영 대상

URL복사

닭고기전문기업 체리부로(대표 김인식)가 글로벌 스탠더드 경영대상 품질경영 부문 대상에 선정, 3년 연속 수상했다.

 

 

올해로 12회를 맞이한 '글로벌 스탠더드 경영대상'은 한국능률협회와 한국능률협회인증원(KMAR)이 주최, 수행 실적이 탁월한 기업과 조직을 선정하는 제도다.

 

 

이 상은 품질경영, 녹색경영, 사회책임경영, 지속가능경영, 기술경영 등 분야별로 국제적으로 표준화된 경영 시스템 구축 및 실행을 통해 우수한 성과를 창출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보여준 기업 및 단체를 선정해 수여한다.

 

 

2011년과 작년에 이어 올해 수상으로 3년 연속 품질경영 부문 대상을 차지한 체리부로는 육계계열화 사업을 구축해 원종계 부화부터 사료 공급, 가공, 유통까지 전 사업부문의 통합적인 운영을 통해 닭고기의 품질을 높였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특히 닭고기를 냉각하는 과정에서 공기로 냉각하는 에어칠링시스템(Air-Chilling system)을 사용해 타사의 워터칠링시스템 닭고기에 비해 뛰어난 맛과 품질을 확보했으며, 철저한 품질관리 시스템을 적용해 합리적인 가격, 등급 닭고기 대중화 등 육계 산업의 선진화를 이끌고 있다는 설명이다.

 

 

체리부로 김인식 회장은 지속적인 경영혁신과 품질 우위를 바탕으로 2016년 매출 1조원과 시장점유율 25%를 확보하겠다""농장과 생산 과정에서 무결점 공정을 이뤄 업계를 선도하는 최고의 식생활 문화기업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체리부로 김인식 회장은 품질경영 대상에 이어 최고경영자상에서 선정돼 2개 부문을 수상했다.

 

관련기사

5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SPC 배스킨라빈스, 밀탑과 손잡고 ‘팥빙수 with 밀탑’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그룹 계열사 비알코리아가 운영하는 배스킨라빈스가 빙수 브랜드 ‘밀탑(MEALTOP)’과 손잡고 ‘팥빙수 with 밀탑’을 선보인다. 신제품 ‘팥빙수 with 밀탑’은 배스킨라빈스의 아이스크림과 밀탑의 팥앙금이 조화를 이룬 팥빙수다. 특히, 100% 국내산 팥을 활용, 전통방식에 따라 만든 팥앙금을 사용해 달콤하면서도 담백한 맛을 살렸다. 고소한 우유 얼음을 베이스로 활용하고, 콩고물을 가득 묻힌 쫄깃한 인절미 떡, 그리고 배스킨라빈스의 바닐라 아이스크림을 듬뿍 올려 근사한 호텔에서 즐기는 듯한 맛을 선사한다. 이와 함께, 딸기와 망고를 활용해 더 달콤하고 시원해진 과일 빙수도 만나볼 수 있다. △부드러운 우유 얼음 위에 상큼한 딸기 토핑과 배스킨라빈스의 요거트 아이스크림을 풍성하게 올린 ‘스트로베리 요거트 빙수’, △망고 샤베트 얼음 위에 큼지막한 망고 과육과 배스킨라빈스의 레인보우 샤베트 아이스크림을 올린 ‘망고 샤베트 빙수’ 등으로 구성됐다. SPC그룹 배스킨라빈스 관계자는 “다가오는 여름 시즌을 맞아 배스킨라빈스의 제품 특색과 잘 어울리는 밀탑과 협업해 빙수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정통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