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식품안전정보원, '2020년 불량식품 소비자신고 동향 보고서' 발간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안전정보원(원장 임은경)은 12일 식품안전과 관련된 소비자 신고·접수 정보를 분석한 '2020년 불량식품 유선신고 동향보고서'를 공개했다.


이번 보고서는 지난해에 공개한 ‘2019 불량식품 유선신고 동향 보고서’에 이어 두 번째 발행한 것으로, 1399 전화신고뿐만 아니라 인터넷신고·방문·우편 등을 포함한 소비자신고 전체를 대상으로 확대해 분석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불량식품 소비자신고는 총 16,367건으로 전체 신고는 전년과 유사한 수준이었지만, 1399 전화신고는 전년 대비 6.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부정·불량식품통합신고센터(☎1399)’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
  

신고내용별로는 이물발견(3,909건, 23.9%)이 가장 많았으며 뒤를 이어 유통기한 경과(1,750건, 10.7%), 접객업이물발견(1,574건, 9.6%) 순으로 나타났고, 접객업이물발견은 코로나19로 인한 외식소비 감소 등으로 인해 약 9.8% 감소했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문화 확산으로 온라인·배달 관련 신고가 증가했으며, SNS가 식품 구매의 새로운 경로로 활용되면서 이와 관련된 신고가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한편, 정보원은 1399에 신고된 내용 중 허위정보로 인한 소비자 피해사례와 식품변질 등 불량식품으로 오인될 수 있는 사례를 참고하여 소비자에게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다.
  

2020년 4월에는 코로나19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과산화수소 허위정보에 대한 신고를 접수하여 식약처에 신속히 전달하였고, 관련 식품안전 콘텐츠를 제공함으로써 소비자 피해가 확산되는 것을 예방했다.
  

2020년 12월에는 초콜릿 표면이 하얗게 변하는 현상, 꿀이 굳는 현상의 원인과 통조림 및 포도즙에서 원료 성분으로 인해 생성될 수 있는 결정 등에 대하여 영상과 카드뉴스를 제작하여 배포함으로써, 식품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자연스러운 현상에 대한 소비자의 오인을 예방했다.
 

식품안전정보원 임은경 원장은 “포스트 코로나19 시대 급변하는 식품 산업에 대응하여, 신고정보를 적극적으로 활용함으로써 소비자, 정부, 산업체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데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아울러 부정불량식품을 발견할 경우 소비자는 제품명, 업소명, 유통기한, 구매처 등 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제품, 포장지, 영수증, 사진 등을 보관하고, 부정불량식품통합신고센터(1399)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 라이틀리, 고단백 ‘파워프로틴바 카카오브라우니’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 온라인 전문 브랜드 라이틀리가 간편하게 단백질을 섭취할 수 있는 ‘파워프로틴바 카카오브라우니’를 선보인다. ‘파워프로틴바 카카오브라우니’는 카카오 맛의 단백질바로, 단백질 제품을 처음 접하는 입문자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바 한 개 당 삶은 달걀 3개 분량의 단백질 20g과 식이섬유를 함유하고 있으며, 당 함량을 1g 미만으로 줄여 더욱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 특히, 단백질바는 맛없다는 편견을 깨기 위해 영양뿐만 아니라 맛과 식감까지 세심하게 신경 썼다. 단 맛이 과하지 않아 물리지 않고 먹을 수 있으며, 바삭한 식감의 단백질 볼이 콕콕 박혀 있어 씹는 재미까지 느낄 수 있다. 요거트나 과일과 곁들여 든든한 식사 대용으로 먹거나, 커피 등과 함께 디저트로 즐기기에도 적합하다. 휴대가 편리한 개별 포장 형태로 되어 있어 학교, 직장이나 야외 활동 중에도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다. ‘파워프로틴바 카카오브라우니’는 대상 공식 온라인몰 정원e샵을 비롯해 오픈 마켓 등 온라인 채널에서 구매할 수 있다. 대상 관계자는 “최근 영양관리를 위해 다양한 단백질 제품의 수요가 증가하는 것에 착안해 간편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