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8 (화)

신상품

초록마을, 팽화공법으로 만든 팽화홍삼 4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초록마을은 건강관리가 필요한 겨울철을 맞아 건강기능식품 ‘팽화홍삼 4종’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초록마을 ‘팽화홍삼 4종’은 품질 좋은 국내산 6년근 인삼을 증숙, 건조 후 팽화공법으로 만든 홍삼이다. 팽화공법은 짧은 시간 동안 높은 온도와 압력처리를 하여 만드는 독특한 공법이다.

인삼 특유의 쓴 맛을 감소시키고 흙 냄새를 제거하여 홍삼을 처음 접하는 외국인이나 어린이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초록마을 팽화홍삼 4종의 상품명은 △ 팽화홍삼농축진액 △팽화홍삼진액 여성용 △팽화홍삼스틱 △ 팽화홍삼진액이다.

초록마을 ‘팽화홍삼 4종’은 홍삼 기능 성분인 진세노사이드를 함유하여 큰 일교차에 면역력이 떨어지는 겨울철 건강관리에 활용하기 좋다.

여기에 고객들이 바쁜 일상과 야외활동 중에도 간편하게 드실 수 있도록 팽화홍삼스틱은 스틱으로 팽화홍삼진액과 팽화홍삼진액 여성용은 파우치로 개별 포장했다.

초록마을 관계자는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며 본격적인 겨울이 찾아왔다”며 “수 년간 정직과 기다림의 원칙을 지키며 만든 초록마을 팽화홍삼 4종이 겨울철 건강관리에 도움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엉덩이 바르게 해야 건강하다...골반대와의 관계는
엉덩이란 단어를 떠 올리면 무엇이 생각날까? 개인에 따라서 다 다르겠지만 미스코리아나 멋진 여성의 걷는 뒷모습이다. 높은 굽의 신발을 신고 걷는 모습은 남성을 유혹하기도 한다. 친구들 중에는 유난히 엉덩이가 커서 오리궁뎅이라는 말을 듣는 사람이 있고 또 엉덩이의 볼륨이 없어서 창피해 하는 사람도 있다. 어떤 경우는 한쪽의 엉덩이만 크거나 올라가서 짝궁뎅이라는 말을 듣기도 한다. 가끔은 엉덩이를 한쪽으로 빼고 삐딱하게 걷는 사람들도 있다. 모두들 엉덩이는 외모적인 면에만 관심을 갖는 경우가 많다. 그렇지만 엉덩이는 체형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며 통증과 연관이 되는 경우가 많다. 엉덩이는 골반대의 모양에 따라 엉덩이가 변하며 허리, 다리의 통증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다. 골반대는 무엇인가? 골반대는 골반을 구성하는 것으로 장골, 천골, 꼬리뼈가 주가 되며 요추와 고관절이 골반대와 연결되어 있다. 골반대가 요추, 고관절의 중간에 있으면서 요추, 흉추, 경추와 고관절, 무릎, 발목, 발과 균형을 잡아주기도 하고 서로에 영향을 주면서 몸의 균형을 잡고 있다. 골반대는 요추, 흉추, 경추와 어떻게 영향을 주는가? 골반대는 몸의 중심에 있으면서 상체로는 요추, 경추, 흉추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