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SPC 쉐이크쉑, 홍대점 오픈... 18번째 매장 개점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그룹(회장 허영인)은 서울 마포구 동교동 홍대거리에 쉐이크쉑 18호점인 ‘홍대점’을 9월중 개점한다.

 

쉐이크쉑은 오픈에 앞서 미디어 아티스트 ‘빠키 (Vakki)’와 협업한 작품 ‘도심 속 쉐이크쉑 놀이터 (Urban Playground)’를 통해 쉐이크쉑의 버거, 쉐이크가 놀이터에서 노는 듯한 모습을 그린 ‘호딩 아트(Hoarding Art, 공사장 주위의 임시 가림막에 그리는 작품)’를 선보였다.

 

쉐이크쉑은 매장 오픈 시마다 해당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호딩 아트를 통해 지역 커뮤니티와 소통해왔으며, 고객들이 참여 가능한 독특한 공공 문화 예술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쉐이크쉑은 ‘홍대점’ 오픈을 기념해 사전 이벤트를 진행한다. 호딩 아트 앞에서 찍은 사진과 해시태그를 함께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리면 20명을 추첨해 쉐이크쉑 모바일 상품권을 증정한다. 또한 호딩아트에 숨겨진 큐알코드를 찾아 스캔하면, 홍대점 오픈 기념 상품인 쉑도미노 등의 시크릿 혜택을 랜덤으로 받을 수 있는 이벤트도 9월 6일부터 시작한다. 해피앱에서는 퀴즈 이벤트를 통해 해피포인트를 최대 1만 포인트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쉐이크쉑 관계자는 “쉐이크쉑의 활기차고 역동적인 브랜드 이미지와 잘 어울리는 젊음과 문화의 거리 홍대에 새로운 매장을 열게 됐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고객들에게 쉐이크쉑의 뛰어난 맛과 호스피탈리티(hospitality, 따뜻한 환대) 문화를 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롯데푸드, ‘국화빵 호두과자’ 시판...호두 분태와 팥시럽의 조화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푸드(대표 이진성)는 호두 알갱이와 호두 아이스크림을 더한 ‘국화빵 호두과자’를 선보인다. 겨울에 먹기 좋은 모나카 아이스크림인 국화빵의 호두과자 맛 제품이다. 국화 모양 과자 안에 달콤하고 부드러운 팥시럽과 호두 아이스크림을 꽉 채웠다. 호두 아이스크림에는 호두 알갱이가 듬뿍 들어있어 고소함과 오독오독 씹는 맛을 더했다. 1999년 처음 출시된 국화빵은 길거리 풀빵을 아이스크림으로 구현한 제품이다. 국내 최초의 찰떡 모나카 아이스크림으로, 찰떡 성분이 냉동고에서 굳어지는 현상을 막기 위해 장기간의 연구와 실험을 거쳐 선보였다. 출시와 동시에 모나카 아이스크림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으며 롯데푸드의 대표제품으로 자리잡았다. 롯데푸드는 이번에 국화빵 호두과자를 새로 출시하면서 국화빵 아이스크림을 전체 3종(오리지널, 인절미, 호두과자)으로 운영한다. 일명 K-간식 시리즈로 최근 인기를 더하고 있는 한국적인 감성을 담았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호두과자의 특유의 고소한 맛과 식감을 담은 모나카 아이스크림이라 겨울철 간식으로 제격”이라며, “한국적 감성을 담은 제품을 계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