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 트렌드] EU, 건조한 갈색 저거리 유충 신식품으로 지정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유럽연합(EU)이 건조한 갈색 저거리 유충을 신식품으로 지정했다. 이는 첫 승인된 식용 곤충 사례로 이후 다양한 식용 곤충이 승인될 것으로 보인다.


17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KATI에 따르면 EU는 지난 6월 1일 건조한 갈색 저거리 유충(Tenebrio molitor larva; yellow mealworm, ;황색 밀 웜)을 신(新)식품(Novel food)으로 지정했다.


EU에서 정의하는 신식품(Novel food)은 새로 개발된 혁신적인 식품, 신기술 및 생산 공정을 통해 생산된 식품 또는 EU 외 국가에서 전통적으로 섭취된 식품을 의미한다. 


EU에서 승인한 신식품으로는 비타민K, 남극 크릴새우 오일, 치아시드, 노니 주스 등이 있다. 식용 곤충 또한 EU에서 인정하는 대표적인 신식품 유형이며, 건조한 갈색 저거리 유충(황색 밀웜)은 신식품 승인을 요청한 식용 곤충 중 신식품으로 공식 승인된 첫 번째 식용 곤충이다.


유럽위원회는 위원회 시행 규정을 통해 건조한 갈색 저걸 유충(황색 밀웜)의 식품 유형별 사용 기준과 라벨링 요건을 공고했다. 


유럽 식품의약품안전청은 황색 밀웜의 단백질, 갑각류, (먼지) 진드기 등에서 추출되는 트로포미오신(tropomyosin) 성분에 예민한 사람은 해당 식품 섭취 시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고 판단하고, 이에 신식품으로 인정된 건조한 갈색 저거리 유충(황색 밀웜)의 라벨링 요건을 규정했다.


라벨링 요건을 살펴보면 ▲건조한 갈색 저거리 유충(황색 밀웜) 정식 표기 명칭:  ‘Dry Tenebrio molitor larva(yellow mealworm)’, ▲제품 라벨에 '해당 성분은 갑각류 및 그 제품, 먼지 진드기에 알레르기가 있는 소비자에게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음’이라는 문구를 표기해야 하며 해당 문구는 성분 목록과 최대한 가깝게 배치해야 한다.


aT KATI 관계자는 "식용 곤충은 전 세계적으로 친환경 단백질원으로 주목받는 식품이며, 한국에서도 식용 곤충을 성분으로 사용한 제품 개발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면서 "식용 곤충을 식품으로 생산하거나 식품 성분으로 사용하는 한국 기업의 경우  EU의 식용 곤충 신식품 승인 동향에 주목한다면 확대되는 EU 시장 진출 기회를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에프앤비 복음자리, 과일 함량 99%의 ‘과일듬뿍 생생 과일잼’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에프앤비 복음자리가 과일 함량 99%의 ‘과일듬뿍 생생 과일잼’을 출시했다. 딸기, 키위, 블루베리 등 3종으로 구성된 ‘과일듬뿍 생생 과일잼’은 당도가 낮고 과일 함량이 높은 잼을 찾는 수요를 반영해 만든 프리미엄 잼이다. 과일 원물 함량을 80%까지 올리고, 설탕 대신 파인애플 농축액을 사용해 신선한 과일 맛을 느낄 수 있다. 특히, 과일 원물이 씹히는 식감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신선한 딸기와 키위를 사용해 입안 가득 톡톡 터지는 새콤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블루베리는 과육이 단단한 와일드 블루베리를 사용해 식감이 뛰어나다. ‘과일듬뿍 생생 과일잼’은 식빵, 스콘 등 베이커리 류에 듬뿍 발라 간식이나 아침 식사로 먹기 좋다. 과육이 풍부해 우유나 요거트에 섞어 과일 스무디로 즐기거나, 샌드위치 소스로 활용하기에도 알맞다. 콜드체인 배송을 위해 쿠팡의 신선식품 배송 서비스인 로켓프레시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대상에프앤비 복음자리 관계자는 “이번 신제품은 평소 건강한 먹거리에 관심이 많은 고객들을 위해 과일의 신선함을 고스란히 담은 프리미엄 제품” 이라며 “앞으로도 더 맛있고 건강한 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