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aT, 라이브방송으로 농수산식품 新유통 선도

URL복사

오픈마켓 연계 라이브커머스로 농수산물 판로 개척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김춘진)는 지난 3월부터 두 달간 총 5회 라이브방송을 진행해 누적 시청자 49만3000명, 판매 실적 4억3000만원을 기록했다고 4일 밝혔다.
 

 농수산물 온라인 판로 활성화를 위해 본 사업을 기획 및 추진하고 있는 aT 농식품거래소는 코로나19로 위축된 국산 농수산물과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농산물의 판로 확대에 힘쓰고 있다. 특히, 국내 대표 오픈마켓인 11번가의 ‘LIVE11 生쑈’ 및 인터파크의 인터파크TV 등 다양한 온라인 채널과 협업을 통해 라이브커머스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4월 초 진행한 ‘미나리와 명이나물’ 행사에 13만3000명의 동시간대 접속자가 몰렸으며 1억4천9백만원의 매출성과를 거뒀다. 제주도‧제주농협과 협업한 ‘귤로장생 카라향’,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토마토 등 다양한 상품들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농할쿠폰(20%할인) 등을 지원했다.


 aT 농식품거래소 윤영배 본부장은 “5월에도 우수한 제철 농수산물 및 지역특산물 등 다양한 품목들을 11번가 라이브방송을 통해 총 4회이상 진행할 계획”이라며, “소비자들은 신선한 농산물을 산지에서 직배송받고, 생산자들은 판로 확대 기회를 넓혀 나감으로써 ‘온택트’시대에 맞는 新유통모델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