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8 (화)

식품

방탄소년단, 코카콜라 새 캠페인서 7가지 짜릿한 매력 발산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코카-콜라가 새 캠페인 모델인 ‘글로벌 아이돌’ 방탄소년단의 광고 촬영장 모습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최근 세계적인 음료 브랜드 코카-콜라의 2018 FIFA 러시아월드컵 및 여름 캠페인 모델로 선정돼, 지면 광고 촬영을 진행했다. 이번 광고는 성큼 다가온 2018 FIFA 러시아월드컵을 코카-콜라와 함께 짜릿하고 특별하게 즐긴다는 콘셉트로 진행됐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코카-콜라를 들고 짜릿한 포즈와 표정을 막힘 없이 선보이며 현장 스태프들로부터 감탄을 불러일으켰다는 후문.


RM은 스웨그 넘치는 모습으로 코카-콜라와 함께 시원한 매력을 뽐냈다. 진은 양 손에 코카-콜라를 들고 마실 듯 말 듯한 포즈로 짜릿한 밀당을 하는가 하면, 슈가는 코카-콜라를 들고 시원한 입동굴 미소를 지었다. 제이홉은 애교 넘치는 표정과 함께 코카-콜라의 짜릿함을 맘껏 즐기는 모습을 선보였다.


코카-콜라사 관계자는 “언제 어디서나 긍정적이고 파워풀한 에너지가 넘치는 방탄소년단은 이번 코카-콜라의 광고 촬영에서도 그 매력을 마음껏 발산하며 즐겁게 촬영에 임해주었다”며 “2018 FIFA 러시아월드컵이 열리는 올 여름, 방탄소년단과 함께 소비자들에게 짜릿한 활력을 불어넣어줄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니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4차 산업혁명 시대 사상체질의학
최근에 4차산업혁명이 시작이 되면서 주위의 많은 것이 변하고 있다. 인공지능, 무인자동차, 드론, 3D프린터, 로봇, 비트코인, 블록체인 등이 새롭게 나오면서 우리의 주변이 어느 정도까지 변할지 예측을 못할 지경이다. 또한 세상이 변하면서 기존의 많은 직업이 없어진다고 한다. 가장 큰 관심은 자신의 직업은 어떻게 될 것인가에 대한 의문과 두려움이다. 그중 하나가 의료계이기도 하다. 앞으로는 인공지능로봇의 등장으로 의사가 하는 처방과 진단을 대신하게 될 것이라는 예측이 많이 나오기 때문이다. 사상체질의학도 앞으로 어떻게 변할지 궁금하다. 어떻게 대처를 해야 할지도 고민이 되기도 한다. 검사를 하여 데이터를 가지고 진단하는 경우에는 인공지능로봇으로 대체가 가능하다. 사상체질의 진단하는 경우에도 어느 정도는 판단을 하지만 마지막의 확정하고 진단하는 부분에서는 쉽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요즘은 유전자의학, 맞춤의학에 대한 관심과 함께 자신의 체질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 졌다. 나는 어떤 음식을 먹어야 좋은가, 어떤 음식이 해로운가? 나에게는 어떤 직업이 좋은가? 나에게 맞는 배우자는 어떤 체질이 좋을까? 대인관계는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 그래서 관련 책과 인터넷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