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9 (월)

정책.행정

부산식약청, 잔류농약 분야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 받아

[푸드투데이 = 석기룡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 부산지방청(청장 박정배)은 ‘한국인정기구(KOLAS)’로부터 잔류농약 분야 시험에 대해 국제 품질인증인 ISO 17025를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ISO 17025는 시험기관의 측정 신뢰도, 정확성 등을 제고하기 위해 국제표준기구(ISO)가 마련한 국제표준규격이다.
 
이를 인정받기 위해서는 적합한 품질관리체계, 인력 및 시험 장비 운영 능력 등을 갖추고 정확하고 정밀한 데이터를 일관적으로 도출할 수 있어야 한다.

이번 ISO 17025 인증으로 부산식약청이 실시한 잔류농약 분석 분야는 국제적으로 인정받을 수 있어 수입식품 검사에 따른 국제 분쟁 조정시 활용하게 된다.
 
부산식약청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인정 분야를 확대해 시험·검사 기관으로서의 국제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