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SPC삼립, ‘하이면’ 리뉴얼...모델로 류수영 선정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삼립이 한국인의 미식면 브랜드 ‘하이면’ 제품을 리뉴얼하고, 광고모델로 배우 ‘류수영’을 선정했다. SPC삼립은 ‘믿고 먹는 어남선생’이란 별명으로 수준급 요리 실력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 류수영을 하이면 모델로 선정해 47년 전통 미식면의 역사와 전통에 현대적 이미지를 더했다.

 

리뉴얼된 하이면은 ‘다가수 수타 방식(반죽에 물을 가득 넣고 강한 압력으로 반죽하는 방식)’으로 면발의 탱탱하고 쫄깃한 맛을 살렸으며, 식품명인 45호 성명례 명인의 12개월 자연 숙성한 전통간장을 넣어 맛과 풍미를 높였다.

 

하이면은 우리의 맛을 찾아 떠나는 전국 면식여행 ‘대동면지도’ 콘셉트로 우리나라의 유명 면 요리를 착안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성명례 명인의 간장과 가쓰오를 더해 감칠맛이 일품인 ‘47년 전통 명인우동’, 고추장과 된장으로 얼큰한 맛을 낸 ‘강릉식 장칼국수’, 남해바다의 미역과 신선한 바지락을 넣고 명인간장을 더한 ‘남해식 미역칼국수’, 가마솥 방식으로 진하게 우려낸 육수로 깊은 맛이 나는 ‘제주식 고기국수’ 등 4종이다.

 

SPC삼립 관계자는 “‘하이면’ 리뉴얼을 통해 우리나라 각지의 맛있는 면 요리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신제품과 마케팅 활동을 통해 브랜드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서식품, ‘동서 한잔용 보리차’ 시판...SNS 이벤트 프로모션 진행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보리차의 대명사 ‘동서 보리차’를 한 잔씩 마실 수 있는 티백 제품인 ‘동서 한잔용 보리차’를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은 기존 2L용 보리차 제품에 대해 ‘소량 단위로도 이용할 수 있으면 좋겠다’, ‘찬물에서도 잘 우러났으면 좋겠다’는 꾸준한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선보이는 제품이다. 동서 보리차만의 진하고 구수한 맛을 한잔 용량의 티백에 담아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으며, 찬물에서도 잘 우러날 수 있도록 동서식품만의 노하우로 보리의 로스팅 강도와 분쇄 정도를 최적화했다. 동서식품은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동서 한잔용 보리차의 디지털 필름을 공개하고, 이와 연계한 온라인 이벤트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동서식품은 1986년 녹차 티백을 시작으로 국내 차(茶) 시장을 이끌어 오고 있다. 엄선한 원료와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보리차'를 비롯해 ‘현미녹차’, ‘둥굴레차’, ‘메밀차’, ‘루이보스 보리차’, ‘도라지 작두콩차’, ‘자색 옥수수차’ 등 다양한 차 제품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동서식품 이재익 마케팅 매니저는 “동서 한잔용 보리차는 기존 대용량 제품을 음용하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