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강화군, 최고의 맛 미식대전 성료...'국물수육' 대상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인천시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15일 대표 음식 축제인 제11회 강화 최고의 맛 미식대전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1년부터 시작해 올해 11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강화의 특색 있는 음식을 발굴하고 지역 농수산물 식재료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행사에는 외식업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고, 일반음식점 10개 팀이 참가해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김포대학교 식품조리학과 교수 등으로 구성된 전문 심사위원단이 출전작품의 작품성‧대중성‧창의성 등을 공정하게 평가한 결과, ‘국물우육(수육)’을 선보인 ‘찬우정’이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전망대 추어탕’의 ‘요곡 강화자연산 추어탕’이 최우수상을, ‘농가의 식탁’의 ‘강화특산물 베이커리&속노랑단호박 퓨레’가 우수상을 수상했고, ‘장어마을’의 ‘장어 순무 파김치 전골’이 장려상을, ‘꽃새담’의 ‘강화섬쌀&꽃게순살 비빔밥’이 아차상을 수상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군의 자랑할 만한 먹거리를 육성해 관광 분야와 연계하는 한편, 외식 관련 산업에도 아낌없는 지원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