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bhc치킨, 가맹점 원재료 강제 판매 '무혐의' 처분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bhc치킨이 전 가맹점협의회(회장 진정호)의 신선육 및 튀김유 고가, 광고비 등 강제 판매 주장에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bhc치킨은 최근 공정위로부터 지난 2018년 전 가맹점협의회가 공정위에 신고한 거래상 지위 남용 금지 위반 내용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공정위는 bhc치킨이 신선육 및 고올레산 해바라기유를 고가로 특정 상대방과 거래하도록 강제했다는 내용은 당해 품목들이 대표 메뉴인 치킨의 조리과정에 투입되는 원재료로서 상품의 맛과 품질에 직접 관련됐으며 사전에 정보공개서 등을 통해 특정 거래 상대방과 거래해야 하는 사실을 알린 점 등을 고려할 때 법 위반이 인정된다고 볼 수 없으므로 제47조 제1항 및 제53조2 제1항의 규정에 따라 무혐의 처리했다고 통보했다.


이번 무혐의 처분에 대해 bhc치킨은 전 가맹점주협의회가 사실과 다르게 주장한 신선육과 튀김유를 강제로 고가로 판매했다는 누명에서 벗어나 가맹점과 고객과의 신뢰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게 됐다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또한 이번 무혐의 처분으로 당시 가맹점협의회의 주장이 사실과 다른 무리한 주장임이 입증되었으며 이로 인해 가맹점주에게 상처와 브랜드 이미지에 훼손을 끼친 것에 대해 매우 안타깝다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공정위는 전 가맹점협의회가 신고한 부당한 점포 환경개선 강요, 광고비 수령 및 집행 내역 미 통보, 일부 가맹점에 대한 단체 활동을 이유로 가맹 계약 갱신 거절과 관련해서 사실관계 확인이 곤란해 법 위반 여부의 판단이 불가하므로 심사절차종료로 처리했다고 통보했다.


이에 대해 bhc치킨은 사실 관계조차 확인할 수 없는 내용으로 공정위에 신고한 전 가맹점협의회의 진정성에 대해 다시 한번 경종을 울리는 판단인 것으로 평가했다.


bhc치킨 관계자는 “이번 공정위 처분으로 당시 가맹점협의회가 제기한 내용들이 사실과 다르며 일방적이고 무리한 주장이었다는 객관적인 진실로 밝혀졌다”라며 “bhc치킨은 지금까지 해왔던 것처럼 앞으로도 지속적인 원칙경영, 준법경영, 투명경영 그리고 가맹점과의 상생경영을 더욱 강화해 가맹점과 함께 동반성장하는 선도 기업으로서 그 역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할리스, 헬시셔스 푸드 ‘샐러드 및 샌드위치’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할리스가 건강과 맛을 고루 생각한 헬시셔스 푸드 ‘샐러드&샌드위치’ 3종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할리스는 MZ세대 소비자를 공략해 건강과 맛을 모두 생각한 ‘헬시셔스 푸드’ 3종을 새롭게 선보였다. ‘헬시셔스’란 건강(Healthy)과 맛(Delicious)의 합성어로 MZ세대의 건강한 식생활을 위해 할리스가 만든 신조어다. 바쁜 현대인의 균형잡힌 영양 섭취를 돕기 위해 신선한 채소와 탄수화물, 단백질을 적절히 구성했다. 샌드위치는 세계적인 통곡물 전문 브랜드인 ‘로만밀’의 통밀로 만든 식빵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먼저 ‘그릴드 치킨 샐러드’는 로메인, 케일, 라디치오가 포함된 채소와 담백한 그릴드치킨을 더한 그린샐러드다. 계란과 단호박을 넣어 든든한 한 끼 식사로 제격이다. ‘B.E.L.T 클럽 샌드위치’는 로만밀 식빵에 로메인상추, 계란후라이, 베이컨, 토마토, 등이 어우러진 풍성한 클럽 샌드위치다. ‘크랜베리 치킨 샌드위치’는 부드러운 치킨샐러드와 상큼한 크랜베리 맛으로 입맛을 돋우기 좋다. 아삭한 채소 식감과 꼬들한 크랜베리 식감이 조화롭게 어우러진다. 할리스 관계자는 “간편함과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자 트렌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