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TV] '미원이 팝콘으로, 구두약이 맥주로'...옛것+재미를 산다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홍성욱 기자] '코로나 블루' 한번쯤은 들어보셨을텐데요.  ‘코로나19’와 ‘우울감(blue)’이 합쳐진 신조어죠. 코로나19로 외부활동도 줄고 일상에 변화가 닥치면서 생긴 우울감이나 무기력증을 말합니다. 이같은 분위기때문일까요. 한때 가성비를 외치던 소비자들이 최근에는 가잼비, 즉 가격 대비 재미있는 아이템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이게 뭐야?'할 법만한 제품들이 사랑받고 있는데요. 한번 살펴볼까요.

 


구두약 한잔? 말도 안되는 상상이 실제로 펼쳐집니다. 최근 편의점 CU에서는 '말표 흑맥주'가 단연 화제입니다. 이 맥주캔에는 53년 전통의 '말표 구두약' 시그니처 디자인이 담겨 있습니다. 말표 구두약은 1970~1980년대에 거의 모든 가정에서 볼 수 있었던 익숙한 제품이죠. 


CU는 지난 5월 밀가루 업체 곰표와 이색 수제맥주 '곰표 밀맥주'를 선보인 바 있는데요. 1주일 만에 30만개가 팔려나가며 없어서 못 사는 제품으로 등극했습니다.


곰표 밀맥주에 이어 말표 흑맥주까지 연타석 홈런을 날릴 수 있을까요.


어떤 음식이든 한 꼬집만 넣으면 감칠맛이 살아나는 마법의 가루, 바로 우리나라 최초의 국산 조미료 '미원'입니다. 대한민국 주방에서나 쉽게 볼 수 있었던 이 미원이 팝콘으로 다시 태어났습니다. 

 


대상은 최근 GS25와 손잡고 '미원맛소금 팝콘'을 단독 출시했습니다. 미원의 익숙한 로고가 그때 그 시절을 떠올리며 지갑을 열게 합니다. 팝콘을 주 구매층인 젊은층 뿐만 아니라 중장년 세대까지 미원맛소금에 빠졌습니다. GS25에 따르면 10월 8~10일 3일간 매출이 출시 후 첫 3일(10월 3~5일)과 비교해 약 588.1% 늘었습니다. 


코로나19로 웃을 일이 잘 없는 요즘, 미원맛소금 팝콘, 말표 흑맥주처럼 대중의 재미를 자극하면 해당 제품을 사기 위해 특정 편의점을 방문하게 되죠. 이는 해당 편의점의 매출 상승으로 이어집니다.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 개발에 나설 수 밖에 없는 이유입니다. 앞으로도 식품을 중심으로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이 개발될 것으로 보입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빕스, 설 선물세트 시판... 스테이크 라인업 강화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빕스가 임인년 설을 맞아 다양한 부위로 구성된 프리미엄 스테이크 선물세트 4종을 출시하고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빕스는 지난해 추석, 브랜드 출범 이후 처음으로 선보인 스테이크 육류용 선물세트가 큰 호응을 얻은 점을 반영해 이번 설 선물세트 종류를 확대했다고 전했다. 특히 ‘빕스 프리미어 토마호크 세트’는 연휴 시작 전 출시 3주 만에 조기 품절되는 등 큰 인기를 얻었다. 빕스는 올해도 명절 선물 고급화 경향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1등급 한우 스테이크, 토마호크, 포터하우스, 우대갈비 등 최고급 부위로 선물세트를 구성했다.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빕스 프리미어 한우 스테이크 세트’는 46년 전통의 '설성목장'과 협업해 엄선된 품질의 최고급 한우를 사용했다. 무항생제, 자연방목, 웰빙사료를 사용한 1등급 한우의 등심과 채끝 부위로 구성했으며 아스파라거스, 샬롯, 미니양배추 등 가니쉬도 포함했다. 선물 시 포장 선택권을 넓히고자 세련된 패키지에 고급 보자기를 동봉해 품격을 더했다. ‘빕스 프리미어 토마호크 세트’는 갈비살, 꽃등심, 새우살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도끼모양의 토마호크를 비롯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