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TV] 야구공만한 얼음이 컵에~ 올 여름 편의점 얼음이 변했다

 

[푸드투데이 =  홍성욱 기자] 최근 낮 기온이 30도를 육박하는 이른 더위가 찾아오면서 편의점 얼음컵이 특수를 맞았습니다. 


편의점 GS25는 지난달 1~25일 얼음컵 매출이 작년 동기 대비 26.0% 증가했습니다.


보통 편의점 얼음컵은 주로 커피를 마실때 사용됐지만 올해는 음료나 생수를 마실때도 함께 구매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습니다. 이에 편의점 업계는 얼음 카테고리 라인업 확대에 나섰습니다.

 


GS25가 선보인 유어스빅볼아이스컵(빅볼아이스컵)은 야구공과 모양이 비슷한 지름 70mm 얼음 1개가 투명 컵에 담겼습니다. 빅볼아이스컵은 완전히 녹는 시간이 일반 얼음컵보다 70분 더 길어 하이볼, 위스키 등 주류 상품을 즐길 때도 유용합니다.


CU는 얼어 죽어도 아이스. 얼죽아를 위한 청포도, 수박, 깔라만시 맛 얼음이 담긴 과일 컵 얼음 3종을 출시했습니다. 과즙을 함유한 얼음이 담겨있어 취향에 따라 소주, 사이다, 탄산수 등을 부어 나만의 음료를 만들 수 있습니다.

 


CU는 지난해 10여 종이던 얼음 종류를 올해 2배 가까이 확대했습니다. 

 
올해 역대급 폭염이 예상되는 만큼 다양한 형태의 얼음 제품이 소비자들을 찾아 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웰라이프, 고단백 간식 ‘마이밀 뉴프로틴바’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웰라이프가 고단백 고식이섬유 간식 ‘마이밀 뉴프로틴바’를 지난 1일 출시했다. ‘마이밀 뉴프로틴바’는 고단백 고식이섬유의 단백질 간식으로, 바쁜 일상으로 식사할 시간이 없을 때 식사 대용으로 먹거나 불필요한 군것질을 대신해 건강한 고단백 간식으로 섭취할 수 있다. 1개(21g)에 근육의 주원료인 단백질 2.5g과 장 기능에 도움을 주는 식이섬유 2g이 들어있어 간편하게 영양 성분을 섭취할 수 있다. 또한 맛있게 단백질을 즐길 수 있도록 귀리, 땅콩, 콘플레이크, 아몬드, 완두 플레이크를 넣어 바삭한 식감과 고소함을 높였다. 건조 크랜베리를 첨가해 상큼한 맛도 더했다. ‘마이밀 뉴프로틴바’는 대상웰라이프의 단백질 보충제인 ‘마이밀 뉴프로틴’의 인기와 더불어 늘어나는 소비자의 요구를 반영해 개발한 단백질 간식이다. 50년 이상 식품 연구 노하우를 축적한 대상과 건강식품 브랜드 대상웰라이프의 기술력으로 허기를 채우면서 맛있게 단백질과 식이섬유를 섭취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마이밀 뉴프로틴바’는 1박스(12개입) 2만9800 원이며 대상웰라이프 자사 홈페이지에서 50% 할인 판매한다. 대상웰라이프 관계자는 “지속적인 덤벨 경제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