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포토] 조경수 대표 비서 '코로나19' 확진...폐쇄 조치된 롯데푸드



[푸드투데이 = 홍성욱 기자]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서울 양평동 소재 롯데푸드 본사 문이 굳게 닫혀 있다. 롯데푸드 조경수 대표 비서인 총무팀 소속 직원이 이날 오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영등포구청은 롯데푸드 본사 폐쇄 및 방역 등 조치를 실시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