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 (수)

식품

매일유업, 평창군에 '소화가 잘되는 우유' 2018개 기부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첫 메달을 기념하고, 성공개최를 기원하며 지난 12일 평창군(심재국 군수)을 방문, ‘소화가 잘되는 우유’ 총 2018개를 전달했다.


이 날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유제품 공식 서포터인 매일유업은 금번 쇼트트랙 임효준 선수의 대한민국 첫 금메달 획득을 기념하며 ‘소화가 잘되는 우유’ 2018개를 전달한 것. 매일유업은 남은 올림픽 기간 내 대한민국 선수가 금메달을 획득할 때마다 지역을 선정하여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전달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기부는 매일유업과 평창군이 지난 2015년부터 공동으로 노쇠 예방을 위한 건강관리 프로젝트 연구활동을 수행해 온 인연이 금번 2018 평창동계올림픽으로까지 이어져, 매일유업이 평창지역 어르신과 평창올림픽 자원 봉사자들에게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제공함으로써 영양공급은 물론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함께 응원하기 위해 마련 되었다.


매일유업과 평창군 보건의료원은 그 동안 평창군 노인들을 대상으로 영양섭취와 운동 중심의 맞춤형 건강관리 프로그램 임상연구 수행 결과를 바탕으로, 지난해 9월 ‘지역사회 노인의 건강과 영양’ 이란 주제로 예방적 건강관리 프로그램의 임상적인 효용성을 살펴보는 심포지엄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소화가 잘되는 우유’는 평소 유당불내증과 더불어 소화능력 저하로 유제품을 통한 영양섭취가 불편한 고령층 소비자들을 포함해 누구나 건강하게 우유를 마실 수 있도록 매일유업이 지난 2005년부터 선보이고 있는 락토프리 우유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후원사로서 개최도시인 평창지역의 어르신 건강과 자원봉사자들을 위해  기부하게 되어 뜻 깊다”며,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와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들의 메달 획득을 기원하며, 앞으로도 평창동계올림픽을 알리고 응원하는데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