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승희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서울노인복지센터 방문

URL복사


김승희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은 17일 여름철 식중독 예방을 위해 사회복지시설인 서울노인복지센터(서울 종로구 소재) 급식시설을 방문했다.

서울노인복지센터는 등록회원이 58,409명이고 일일 급식인원이 약 2,000명으로 운영되는 시설로서 이번 방문은 여름철에 많이 발생하는 식중독에 대한 경각심 고취를 위하여 식품안전관리 현장을 둘러보고 관계자를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방문에는 김승희 식약처장, 유무영 기획조정관, 조기원 서울지방식약청장, 희유스님 관장 등이 참석하였으며, 복지센터 관계자로부터 급식시설 현황과 식중독 예방을 위한 노력을 청취하고, 현장에서 진행되는 식중독 예방 진단 컨설팅을 참관했다.

김승희 처장은 이날 방문 현장에서 “식중독은 조그마한 방심으로도 발생할 수 있으니 급식소 내 모든 관계자 분들이 우리 가족이 먹는 음식으로 생각하고 위생적이고 안전한 음식을 조리해 주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