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장흥군, 바이오식품산단 8개 기업 326억원 투자...지역경제 활성화 박차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전남 장흥군(군수 김성)은 15일 장흥바이오식품산단에 투자할 8개 기업과 326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군청 상황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해우산업, 청산에식품, 정남진푸드, 푸른수산, 우성산업, 다인음료, 서광, 미풍 등이 참여했다.

 

이들 8개 기업은 장흥바이오식품산단 총 48,155㎡(14,500평)의 부지에 326억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해우산업은 3,306㎡(1,000평) 부지에 23억원을 들여 기존의 스티로폼 부표를 대체할 특허받은 친환경 김부표를 제조하고, 청산에식품은 7,409㎡(2,200평)에 30억원의 사업비로 동남아 수출을 주력으로 하는 김밥김, 김스낵 공장을 새로 지을 계획이다.

 

정남진푸드는 4,581㎡(1,360평) 부지에 25억원을 투자해 이마트, 홈플러스, CGV 납품을 목표로 김과 진미채를 혼합한 신제품 튀김 제조 공장을 신설할 계획이고, 푸른수산은 3,830㎡(1,160평) 부지에 34억원을 투자하여 새꼬막 가공품을 생산할 수 있는 꼬막 자숙살 제조설비를 갖춘 공장을 세운다.

다인음료는 2,594㎡(780평) 부지에 22억원을 들여 표고버섯음료 등 비알콜음료 제조 공장을 증설하고, 미풍은 16,529㎡(5,000평) 부지에 25억원을 투자하여 우리 지역에서 생산되는 쌀을 주원료로 하는 쌀 가공식품을 만든다.

 

각종 제조시설이 완공되면 123명의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장흥군은 내다보고 있다.

 

김성 장흥군수는 “지역과 기업이 상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행정적 지원을 이어가겠다”며, “지역산단 분양률을 80%까지 끌어올려 좋은 일자리를 만들고 지역경제에 새숨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