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고창군-신세계백화점, 농특산물 본격 판매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전북 고창군(군수 심덕섭)이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농특산물 판매행사를 열고 수도권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군에 따르면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행사는 오는 16일까지이며, 17일부터 23일까지는 본점에서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는 해리농협 천일염가공사업소의 탈수천일염, 천만금고운소금, 통후추그라인더와 고창농협 고추가공사업소 고춧가루가 판매되고 있다.

 

김장철을 맞아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에서 생산된 고창 천일염과 고춧가루는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군은 신세계백화점과 협업해 우수 농특산품을 지속적으로 판매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고창황토배기유통에서 수박, 9월에는 고창황토배기청정고구마연합에서 고구마와 선운산농협에서 멜론을 판매하여 큰 성과를 거뒀다.

 

또한 신세계몰(온라인)에서도 지속적으로 판매할 수 있도록 협의중이다. 12월에는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에서 생산된 전국 최초의 유기농 지주식 김과 고창의 대표 특산물인 풍천장어를 신세계백화점에서 판매할 계획이다.

 

심덕섭 고창군수는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고창군의 농특산물이 전국 소비자들에게 최고의 농특산물로 인정받아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고창 농특산물의 명성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