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TV] 우영택 수입식품안전정책국장 "日 수산물 관리 철저...방사능 정보 모두 공개"

 

 

 

 

[푸드투데이 = 노태영 기자] "최근에 일본이 오염수를 방류함에 따라서 국민들께서 먹거리에 대한 걱정이 많으신 걸로 알고 있다. 일본산 수산물에 대해 철저하게 관리하고 있다."


우영택 수입식품안전정책국장은 29일 서울 중구 소재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개최한 ‘수산물 안전관리 국민동행 소통마당’에서 "후쿠시마를 포함해서 인근 8개현 지역의 수산물은 우리나라로 원천적으로 들어올 수 없도록 수입 금지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우 국장은 "나머지 현 대해서는 수입 시 매번 모두 방사능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며 "방사능 검사를 실시하는 기준도 국제 기준이나 다른 나라 기준보다 10배 이상 엄격하게 관리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모든 검사 결과는 식약처 방사능 정보 누리마루집의 모두 공개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식약처는 안전한 수산물 공급을 위해 해수부, 지자체등과 함께 국내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검사를 2배 이상 확대할 계획이며, 방사능 검사 현장 국민체험 프로그램 등을 운영해 대국민 소통을 강화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