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대전시, 찾아가는 식생활 프로그램 개최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대전시(시장 허태정)는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교육 실시로 자라나는 어린이들의 올바른 식습관 형성을 위해 6월부터 ‘찾아가는 식생활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먹거리의 소중함, 조리도구의 사용법 등의 이론교육과 우리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요리 실습으로 이루어지며, ‘스스로 뚝딱!’을 주제로 냄비밥 짓기, 삼각김밥 만들기 등 건강한 한 끼를 만들어 보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찾아가는 식생활교육은 어린이들의 먹거리에 대한 이해 증진과 올바른 식습관 형성을 위해 식생활교육 전문강사가 학교로 직접 찾아가 교육을 실시하는 프로그램으로 시는 관내 초등학교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13개교 5~6학년 학생 564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10월말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초등학교 영양교사는 “전문 강사가 학교에 직접 방문하여 요리체험 교육을 실시함으로써 학교 현장의 식생활교육 부담이 줄어들고, 코로나19 시기에 학교 내에서 학생들에게 요리체험활동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어 매우 효과적”이라며, “학생들의 반응이 매우 좋았으며, 높은 흥미와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실습에 참여하였다”고 말했다.

 

김기환 시민공동체국장은 “요리는 아이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미래를 위해 꼭 배우고 익혀야 하는 기술”이라고 말하며,“우리 지역 학생들의 건강한 식습관 형성을 위한 다양한 식생활교육 프로그램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서식품, ‘맥심 커피믹스X미니언즈 스페셜 패키지’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유니버설 스튜디오의 인기 캐릭터 ‘미니언즈’를 활용한 ‘맥심 커피믹스X미니언즈 스페셜 패키지’를 한정 판매한다. 이번 패키지는 '카카오프렌즈', '키티버니포니', '무민', ‘유니버설 스튜디오’ 등에 이은 맥심 커피믹스의 다섯 번째 브랜드 콜라보레이션이다. 미니언즈는 애니메이션 ‘슈퍼배드’, ‘미니언즈’를 통해 전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얻은 캐릭터다. 노란 피부에 둥글고 귀여운 생김새로 국내에서도 두터운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다. 스페셜 패키지로 발매된 제품은 ▲맥심 모카골드 마일드 ▲맥심 화이트골드 ▲맥심 슈프림골드 등 총 3종이다. 각 커피믹스 스틱과 패키지에는 케빈과 밥, 스튜어트 등 익살스러운 표정이 돋보이는 미니언 삼총사의 일러스트를 담아 보는 재미를 더했다. 또한 제품 구입 시 재미를 추구하는 MZ 소비자들을 겨냥해 미니언즈 캐릭터를 활용한 굿즈도 마련했다. 굿즈는 총 7종으로 텀블러, 무드등, 미니언즈 봉제인형 등을 비롯해 핸디 선풍기, 드라이백, 비치타올, 아이스트레이 등 더운 여름에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들로 구성됐다. 동서식품 서윤식 마케팅 매니저는 “이번 맥심 커피믹스X미니언즈 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