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림, 전북광역푸드뱅크.익산행복나눔마켓 등에 제품 기탁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하림(대표 박길연)은 16일 전북광역푸드뱅크를 방문해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하림 제품 대만식 치킨 지파이 840박스(3,230만원 정도)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하림의 윤리경영제도 가운데 하나인 지역사회 물심(物心)양면 사업의 일환으로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전달된 물품은 독거노인, 소년소녀가장, 사회복지시설 등 지역 사회의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곳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하림은 이에 앞서 지난 10일 삼례 행정복지센터와 11일 익산행복나눔마켓을 방문해 대만식 치킨 지파이(960만원 정도)와 치즈 불닭 제품(3,900만원 정도)을 기탁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경영을 지속적으로 펼쳐가고 있다.
 
 
박길연 대표이사는 "하림의 작은 정성이 소외된 이웃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사업에 동참해 함께 나누는 지역사회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림은 사랑의 쌀 기탁, 사랑의 맛데이 삼계탕 나눔 봉사, 초등학생 장학도서 전달, 장학금 지원 등 다양한 나눔 활동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원F&B, 만두피 황금비율 17%로 빚은 ‘양반 인생맛집 만두’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동원F&B(대표 김재옥)가 만두피를 황금비율 17%로 빚은 ‘양반 인생맛집 만두’ 2종(고기, 김치)을 출시했다. ‘양반 인생맛집 만두’ 2종은 만두피의 비율을 전체 만두의 17%까지로 줄이고 만두소를 가득 채운 프리미엄 냉동만두 제품이다. 동원F&B는 전국의 수많은 만두 맛집을 탐방해 만두피의 황금비율 17%를 개발했다. 만두피가 얇으면서도 쉽게 찢어지지 않아 식감이 쫄깃하고, 만두소를 듬뿍 넣어 풍미가 살아있는 것이 특징이다. ‘양반 인생맛집 만두’ 2종은 국산 돼지고기는 물론 양배추, 양파, 대파, 애호박, 대추 등 각종 자연재료를 큼직하게 썰어 넣어 만두소의 식감이 풍부하며, 조리 후 식감이 딱딱해지고 밀가루 맛이 날 수 있는 만두피 접합 부분(날개)을 최대한 제거해 맛이 더욱 담백하다. 만두피 자체도 밀가루와 전분을 최적의 비율로 배합해 더욱 차진 것이 특징이다. ‘양반 인생맛집 만두’는 고기 만두와 김치 만두 등 2종으로 구성됐으며, 찐만두나 군만두는 물론 만둣국, 만두전골 등 다양한 방식으로 조리할 수 있다. 또한 만두피가 얇아 에어프라이어로 조리해도 만두가 굳지 않고 속까지 촉촉하게 익어 맛있게 즐길

배너